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달콤한 초코와 풍미가 진한 치즈의 디저트 좋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랜차이즈 커피전문점 ㈜카페베네(www.caffebene.co.kr)가 초콜릿과 치즈를 활용한 팬 디저트 6종과 떠먹는 플라워 케이크 3종, 커피 음료 2종 등 총 11종의 겨울 신메뉴를 출시했다.

먼저, 팬 디저트 6종은 한국인이 즐겨 먹는 간식인 초콜릿과 치즈를 활용해 뜨거운 팬 위에 올린 이색적인 메뉴다. 초콜릿과 치즈 각각 3종씩 1단계부터 3단계까지 달고 진한 맛의 강도를 높여가는 것이 특징이다.

치즈강도 1단계의 ‘수풀레순치즈’는 프랑스 대표 디저트인 치즈 수풀레 케이크에 생크림을 올려 부드럽고 달콤한 맛을 낸다. 2단계 ‘치즈스프브레드’는 카페베네의 베스트 메뉴인 허니 브레드를 진한 알프레도 스프에 찍어 먹는 메뉴다. 

달콤한 빵과 진한 크림스프가 절묘한 조화를 이룬다. 두 제품 모두 가격은 6천 9백원이다. 바삭하고 부드러운 페스츄리에 체다치즈, 고다치즈, 에멘탈치즈를 함께 즐길 수 있는 치즈강도 3단계의 ‘트리플치즈퐁듀’는 중독성 있는 치즈의 풍미를 느낄 수 있다. 가격은 7천 5백원이다.

초코강도 1단계의 ‘트리플초코퐁듀’는 바삭한 페스츄리와 초코퐁듀, 초코칩, 원형 초코판 등 세가지 종류의 초콜릿을 즐길 수 있다. 따뜻한 페스츄리 위에서 부드럽게 녹는 초콜릿의 맛이 일품이다. 가격은 6천 9백원. 

다크 초코 브라우니 위에 시원한 바닐라젤라또를 올린 초코강도 2단계의 ‘초코악마브라우니’는 초코와 젤라또의 환상의 궁합을 선보인다. 귀여운 악마 뿔 장식은 지난 여름 초코악마방수의 비주얼을 떠오르게 한다. 

초코의 마지막 단계인 ‘치즈케이크초코스모어’는 진한 초콜릿과 함께 치즈케이크와 머쉬멜로우가 만났다. 뜨거운 팬 위에서 녹아 내리는 머쉬멜로우와 부드러운 치즈케이크, 초콜릿이 어우러져 한층 더 강력한 달콤함을 느낄 수 있다. 두 제품의 가격은 7천 5백원이다.

이와 더불어, 지난 가을 플라워 모양의 컵으로 화제를 모았던 더블디저트의 뒤를 이어 ‘떠먹는 플라워 케이크’를 개발했다. 화이트케이크를 베이스로 토핑을 달리한 베리맛과 민트초코맛, 치즈케이크에 크림치즈 젤라또를 올린 치즈맛 등 세가지 맛으로 출시돼 소비자들의 다양한 입맛을 충족시킬 예정이다. 가격은 모두 5천 8백원.

여기에 겨울을 겨냥한 달콤한 커피 메뉴도 선보인다. ‘페퍼민트모카’는 은은한 페퍼민트의 맛과 향을 느낄 수 있는 커피로 초코칩과 민트크림을 올려 달콤하면서도 알싸한 민트향을 더했다. 

또한, ‘티라미수라떼’는 달콤하고 부드러운 티라미수 특유의 풍미를 맛볼 수 있으며, 카페베네의 디저트 메뉴 티라미수와플과 잘 어울린다. 가격은 모두 5천 5백원이다.

카페베네 관계자는 “한국인이 좋아하는 간식인 초콜릿과 치즈를 활용해 점차 달콤함과 진한 강도를 높여가며 단계별 제품에 대한 호기심과 먹고 보는 재미를 더한 팬 디저트 메뉴부터 떠먹는 플라워케이크, 겨울에 어울리는 달달한 커피 메뉴까지 최강의 겨울 신메뉴 조합이 탄생했다”며 “다양한 메뉴 구성은 물론 새로운 맛과 강력한 비주얼로 소비자의 다양한 입맛을 사로잡을 것이라 자신한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