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편의점 겨울모드 진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랜차이즈 편의점 ‘CU(씨유)’가 지호빵 등 동절기 먹을거리 상품들을 선보인 데 이어 9일, 겨울 보온상품들을 잇따라 출시하며 본격적인 월동준비에 들어갔다.

‘CU(씨유)’가 이번에 출시하는 보온상품들은 내의, 마스크, 귀마개, 핫팩 등 겨울 필수 아이템들이며 기능성을 높이면서도 의류전문매장 대비 초특가로 구성해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가 매우 뛰어나다.

‘CU(씨유)’ 전용상품으로 판매되는 보온내의는 에어로웜과 에코실을 혼방하여 포근한 면 느낌을 살리면서도 내구성을 더욱 강화했다. 얇고 세련된 디자인으로 티셔츠와 입어도 부담 없다. 색상은 남자 진회색, 여자 연노랑이며 가격은 상/하의 각각 9,900원 이다.

방한용 마스크(3,500원)는 3중 기모 원단으로 보온성을 더욱 높였고 코와 입 부분을 볼록하게 제작하여 착용감이 편하다. 귀마개(3,900원)는 간편하게 접어서 보관할 수 있어 휴대성이 좋으며 스마트폰터치장갑(7,900원)은 열손가락 모두 터치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핫팩은 흔드는 손난로 핫팩에서부터 구두, 속옷 등에 붙이는 핫팩에 이르기까지 총 8종의 상품을 운영한다.

지난 해보다 9일 이르게 첫 얼음이 얼 정도로 겨울이 빨리 찾아오자 ‘CU(씨유)’ 역시 관련 상품들의 출시를 예년보다 약 2주 정도 일찍 서둘렀다. 실제, 10월 1주차 기준 원컵류 12.9%, 스타킹 15.8%, 감기약 25.1% 전년 대비 주요 겨울상품들의 매출이 상승하기 시작되었다.

BGF리테일 임종일 생활용품팀장은 “해마다 가을이 짧아지면서 겨울철 보온 상품의 출시가 빨라지고 있다”며 “편의점은 기온 변화에 민감한 소비채널인 만큼 소비자들의 계절 수요에 한 발 먼저 대응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CU(씨유)’는 10월 한 달간 동절기 맞이 ‘따뜻함은 하나 더!’ 행사도 진행한다. 온장고 핫드링크 제품 구매 시 +1 행사와 함께 핫델라페 4종, 즉석조리식품 구매 시 CU멤버십 1% 추가적립도 시행하고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