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세븐일레븐, 옛날 과자 5종 ..뻥튀기·옥수수콘·쌀튀밥 등 총1천원 균일가 판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랜차이즈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30, 40대가 유년시절 즐겨 먹던 추억의 옛날 과자 5종이 새롭게 출시됐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옛날 과자는 옛날뻥튀기, 옛날옥수수콘, 옛날마카로니, 옛날쌀튀밥, 옛날앵두, 총 5종으로 가격은 모두 1천원이다. 30대 이상이면 누구나 알고 있는 옛날 과자들로 추억의 맛을 그대로 재현하고 포장은 산뜻한 색상으로 디자인 했다.

세븐일레븐에 따르면 비스킷, 껌, 초콜릿, 스낵 등 과자류 매출이 올 1월부터 9월까지 전년대비 2.5% 신장한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중 스낵류 과자 매출이 동기간 18.2% 신장한 것으로 나타나 전체 과자 대비 9배나 더 높은 신장세를 보였다.

스낵류 과자는 초콜릿, 사탕, 비스킷 보다 가격대비 용량이 커 취식하고 나서의 포만감과 양에 대한 만족도가 상대적으로 높아 올 초부터 팝콘을 중심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이에 세븐일레븐은 용량 대비 저렴한 가격의 스낵형 옛날 과자를 출시하게 됐다.
과자 가격이 계속 오르면서 기존 스낵 과자 중 PB(자체 브랜드) 과자를 제외하면 1천원 이하 상품이 전체 과자 상품 품목의 11.7% 정도 밖에 되지 않는다. 옛날 과자는 1천원 균일가로 기존 스낵 대비 저렴한 편이다.

한편 세븐일레븐은 옛날 과자 출시를 기념해 오는 31일까지 ‘골라담아 3개 2천원’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