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반송된 해외직구 상품이 불우이웃을 위한 기부금으로 쓰인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해외 배송 대행 서비스 몰테일(post.malltail.com)이 오는 19일 동대문 자사 교육센터에서 ‘행동하는 착한 나눔 시즌2’ 바자회를 개최한다.

몰테일 회원 5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이번 바자회는 의류, 잡화, 식기 등 해외 유명 브랜드 1500여개 상품을 직구가보다 저렴하게 판매한다. 바자회 수익금은 해외 직구 커뮤니티 ‘몰테일 스토리’ 회원들의 의견에 따라 결정된 기부처로 전액 기증된다.

몰테일은 2011년부터 고객 보상 정책으로 회수한 직구 상품 바자회를 개최해 어려운 이웃에게 나눔을 전하는 ‘몰테일 엔젤스(Malltail’s Angels)’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 바자회 수익금 1500여만원은 난치병 어린이를 위한 치료비로 전액 기부됐다.

몰테일 박병일 팀장은 “지난해 바자회 성공에 힘입어 이번 바자회는 판매 상품의 브랜드를 다양화 하고 최상의 제품만 선별하는 등 각별한 신경을 기울였다”며 “앞으로도 몰테일의 신뢰할 수 있는 고객 서비스로 어려운 이웃에게 나눔을 실천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