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프랜차이즈 데일리로스트커피, 2017년까지 중국 300개 오픈목표 세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근 로스터리 커피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데일리로스트커피(대표 김태경)는 중국 진출을 위해 중국 부동산 기업 중 3위(자산 70조)에 해당하는 녹성그룹(회장 곽건강(郭建剛))과 중국 내 커피 프랜차이즈 사업에 대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데일리로스트커피는 녹성그룹이 보유하고 있는 오성급 호텔 38곳과 159개의 고급 아파트 내 매장 개설 및 바리스타 교육에 대한 계약을 체결했으며, 이는 녹성그룹의 100% 투자로 이루어질 예정이다.


녹성그룹 곽건강 회장은 “앞으로 1년에 100개씩 중국 대표 도시 및 랜드마크 빌딩에 진출할 예정”이라며, “2017년까지 중국 내 ‘데일리로스트커피’ 매장 300호점 오픈이 목표”라고 포부를 밝혔다.

중국 1호점은 약 300평의 규모로, 북경 주지앙디징(Zhujiangdijing) 내 고급 커뮤니티 건물에 1일 오픈한다. 이 건물은 고급 호텔 및 주거지, 쇼핑몰 주변에 위치해 있으며, 인근 고소득 주거자를 주요 고객으로 내세우고 있다.

한편, 데일리로스트커피는 로스터리 커피프랜차이즈 브랜드로, 전 매장에서 손수 로스팅한 원두로 커피를 제공한다.
 
기존 프랜차이즈와는 차별화된 전략을 내세우며 00년에 런칭, 대전 등 중부권을 중심으로 40여 개의 매장을 운영 중이다.

데일리로스트커피 김태경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차별화되고 고급스러운 매장과, 우수한 바리스타를 양성하여, 중국 내 커피시장에서 한국 커피의 위상을 확실하게 보여주겠다.”라고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