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싸먹는 재미 더한 '쌈푸드' 인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근 외식업계에서는 맛은 물론 먹는 재미까지 더한 '쌈푸드'를 선보여 인기를 얻고 있다. 쌈푸드는 음식을 돌돌 말아 먹거나, 다양한 속 재료들을 함께 올려 싸먹는 형태의 독특한 메뉴다.

우리나라 식 문화의 특징 중 하나는 '쌈 문화'다. 쌈은 오랜 기간 국민들로부터 사랑을 받아온 것에 이어, 최근 한식의 범위에만 한정된 것이 아닌 다양한 형태의 쌈 제품이 잇따라 출시되고 있다. 
 
흔히 쌈 하면 상추 등 각종 채소에 속 재료를 싸 먹는 형태로 생각하기 쉽지만, 한식의 고정관념에서 벗어나 피자 등 다양한 메뉴에 쌈 을 접목한 이색 메뉴가 인기를 얻고 있다.

한국 피자헛은 쌈 싸먹는 피자를 출시해 인기를 얻고 있다.
 
자헛이 선보인 ‘타코피자’는 멕시칸향 가득한 도우에 별도로 제공되는 양상추와 살사소스를 직접 올려 '쌈 싸먹는' 방식이 특징이다.

육즙 가득한 포크 까르니타스 토핑과 매콤한 할라피뇨, 바삭한 나쵸 크럼블과 고소한 체다치즈가 어우러진 쫄깃 담백한 도우에 싱싱하고 아삭한 양상추와 매콤한 살사소스를 토핑으로 얹어 싸 먹으면 한 입 가득 아삭 매콤한 풍미를 가득 느낄 수 있다.
 
특히 따로 제공되는 신선한 양상추와 살사소스 토핑을 직접 올려 돌돌 말아 싸 먹는 방식으로 먹는 재미와 기존에 볼 수 없었던 특별한 경험까지 제공한다.

치어스는 치킨과 함께 다양한 야채를 또띠아에 싸먹는 '스페셜 치킨쌈'을 선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훈제 닭다리살에 각종 신선한 야채와 과일이 소스와 함께 제공돼 입맛에 맞게 쌈을 만들어 먹는 것이 특징이다.

애슐리는 샐러드를 쌈으로 만들어 먹는 '훈제연어부케'를 출시했다. 채소를 훈제연어와 또띠아로 두 번 말아 한 입 크기의 쌈으로 만든 것이 특징이다. 부드러운 훈제연어와 아삭한 채소의 조화로운 식감에 어니언 드레싱이 더해져 새콤달콤한 쌈 별미를 즐길 수 있다.

분식 브랜드 면소반은 쌈 싸먹는 '쌈김밥'을 메인 특별 메뉴로 선보였다. 대한민국 대표 분식 메뉴인 김밥을 신선한 상추에 떡갈비와 불고기 등을 함께 올려 그대로 싸먹는 독특한 형태다. 대중에게 익숙한 김밥을 쌈 싸먹는 이색 형태로 맛은 물론 먹는 재미까지 선사한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