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우리 제법 잘 어울려요” 찰떡궁합 자랑하는 추석 음식과 술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민족 최대의 명절 추석이 코앞으로 다가왔다. 그동안 바쁘다는 핑계로 자주 보지 못했던 가족과 친지들이 함께 모여 맛있는 음식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때이다.
 
이런 흥겨운 자리에 빠질 수 없는 것이 바로 술. 명절 분위기도 살리고, 추석 음식과 함께했을 때 음식 맛까지 살려주는 주류들을 소개한다.

차례상에 꼭 올라오는 음식 중의 하나인 전은 향이 있는 맥주와 함께했을 때 그 맛이 더욱 좋다. 맥주의 깊은 향과 쌉쌀한 맛이 전의 감칠맛을 더해주기 때문이다.
 


오비맥주가 2010년부터 독점 공급하고 있는 산토리 프리미엄 몰트는 맥주 본연의 깊은 맛과 풍부한 향, 쌉쌀하면서도 부드러운 끝 맛을 가지고 있어 육전이나 생선전 같은 음식과 함께하면 금상첨화다.
 
산토리는 다이아몬드 몰트와 아로마 홉을 100% 사용하여 깊고 화려한 맛을 자랑한다. 전용잔에 고유의 4단계 음용법을 활용하여 따라 마시면 더욱 그 맛이 살아나는 것이 특징이다.

추석 음식상에서 빠질 수 없는 메뉴인 갈비찜과 레드와인도 의외의 궁합을 자랑한다. 레드와인 속 타닌 성분이 육질을 부드럽게 해줄 뿐만 아니라 갈비찜에서 느껴지는 기름기와 짙은 맛을 적당하게 조절해준다.
 
나라셀라의 ‘라 크라사드 카버네 시라’는 프랑스 남부 랑그독 지역에서 생산되는 레드와인이다. 타닌(Tannin)이 많고 떫은맛을 지닌 카버네 품종과 당분이 많고 과일 맛이 강한 시라 품종을 각각 50%씩 섞어 제조한 것이 특징이다.

고기, 당면, 각종 채소 등 다양한 재료들이 한 데 섞여 고소하고 짭짤한 맛을 내는 잡채와는 맛이 상쾌하고 깔끔한 카스 라이트를 곁들이는 것이 제격이다.
 
오비맥주의 대표 저칼로리 맥주 카스 라이트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영하 4도의 온도에서 3일 동안 숙성하는 공법을 사용하여 맥주 특유의 산뜻함은 높이고, 고발효 공법으로 칼로리는 낮춰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추석 음식 송편이나 한과 같은 후식과 잘 어울리는 술은 정종. 은은한 향과 부드럽게 넘어가 송편 같은 담백한 음식과 잘 어울린다. 국순당의 ‘예담’은 전통 방식으로 빚어내 맛이 산뜻하고 부드러워 차례 음식의 맛을 더욱 돋워준다.
 
또한 전통 발효주 고유의 연한 황금빛 색과 은은하게 감도는 사과, 배 등 과실 향이 특징이며 뒷맛도 깔끔해 명절 때 가족과 함께 즐기기에 좋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