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프랑스 미식축제, 9월 넷째주 개최

올해로 4회째, 세계 곳곳에서 다양한 형태로 진행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르노 몽뜨부르(Arnaud MONTEBOURG) 프랑스 경제, 생산, 디지털 부 장관과 발레리 푸르네롱(Valerie FOURNEYRON) 프랑스 ‘산업, 수공업, 소비, 사회 및 연대 경제’ 분야 국가 보좌관이 주관하는 제 4회 프랑스 미식축제가 2014년 9월 26~28일에 프랑스와 해외 여러 국가에서 개최된다.

지난 2011년부터 정부의 대대적인 지원을 받으며 개최되어온 미식축제는 올해에는 ‘Savoir-faire(노하우)에 대한 열정’ 이라는 테마로 네 번째 막을 연다.

이번 축제는 프랑스 대통령이 기거하는 엘리제궁의 헤드 셰프(Head chef) 기욤 고메즈(Guillaume Gomez)의 총괄 하에 준비되고 있는데, 고메즈 셰프는 작년 행사에서는 ‘5유로 레시피’ 코너를 새로 만들어 큰 관심과 인기를 얻기도 했다.

이번 미식 축제에는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어린이들은 사생대회를 통해 축제에 참가할 수 있으며, 요리를 좋아하는 성인이라면 전문가가 아니어도 아마추어 요리 경연 대회를 통해 하루 동안 셰프가 되어 볼 수도 있다.

몽뜨부르(MONTEBOURG) 경제부 장관은 "프랑스 나눔과 공생의 가치 하에 프랑스인들이 하나가 될 수 있길 바란다"며"이 행사의 성공여부는 참가자와 각 행사 관련자들의 적극적인 참여에 달려있다’며 축제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대했다.

한편 ‘미식’ 분야는 프랑스의 고용 및 경제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 프랑스는 유럽연합 제 1위, 세계 제 3위의 농업 생산국일 뿐 아니라 2013년 기준으로 외국인 관광객들의 프랑스 내 지출의 13.5%가 미식분야에서 이루어지고 있는 것.

이에 약 1조 4천 500억 유로가량이 지역의 음식관련 소매업분야의 매출로 기록되고 있는데, 특히 케이터링 분야는 618억 유로 가량의 수입이 발생하며, 프랑스에서 5번째로 규모가 큰 일자리 창출 시장으로 자리하고 있다.

<이미지제공=프랑스관광청>
강인귀 deux1004@mt.co.kr  |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