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무더운 여름철, 이거 하나면 땀냄새 스트레스 해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무더운 날씨와 한낮 기온이 30도를 넘는 무더위가 지속되는 요즘, 조금만 움직여도 숨이 차고 땀이 나기 쉽다. 이러한 날씨는 특히 땀 분비가 활성화된 사람들에게 스트레스로 다가오는데, 지나친 땀냄새로 인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지 않을까 하는 염려에서다.

땀냄새가 나면 좋은 인상을 심어 주지 못할뿐더러 직장동료 및 지인들, 출퇴근길 복잡한 대중교통 이용 시에 주변인들에게 직접적인 불편을 끼칠 수 있어 관리를 해주는 것이 좋다. 

◇ 땀냄새 대신 향기를 풍기는 ‘벤트스틱’ 
▲ 양키캔들 (사진=강동완 기자)
양키캔들의 ‘벤트스틱’은 클립형의 다용도 휴대용 방향제로 향수를 사용하지 않아도 여름철 간편하게 땀냄새를 제거할 수 있다. 

벤트스틱은 개당 약 2주 동안 지속적으로 발향되어 양복 재킷, 셔츠 주머니, 가방 속 주머니 등에 끼워두면 언제 어디서든 오랫동안 은은하고 상쾌한 향기를 즐길 수 있다.

휴가철 여행 을 떠날 때 자동차 에어컨 송풍구에 끼워두거나, 학생들 독서 시 책갈피로 활용하는 등 다방면으로 활용할 수 있어 더욱 좋다. 

◇ 땀 분비를 억제해 주는 ‘데오드란트’
니베아 ‘데오드란트 엑스트라 화이트’ 라인은 땀 분비 억제 및 땀냄새 제거로 이미 소비자들 사이에서 유명하다. 

감초 추출물과 아보카도 성분이 함유돼 효과적인 땀 분비 억제는 물론 잦은 제모로 어두워진 겨드랑이 피부를 부드럽고 환하게 가꿔준다. 또한 은은한 시트러스 향과 부드러운 파우더 향으로 땀냄새로부터의 걱정을 덜어준다.

◇ 의류 온도를 낮춰주는 ‘쿨링 스프레이’

애경의 세탁세제 브랜드 ‘리큐’의 ‘쿨링 스프레이’는 민트향, 자몽향 두가지로 여름철 의류 온도를 낮추고 땀냄새를 효과적으로 제거할 수 있다. 

쿨링 스프레이는 체내 땀과 수분이 배출될 때 인체의 열이 함께 빠 져나가는 흡열반응을 이용한 네오 쿨링 시스템과 데오드란트 성분이 함유되어 뿌리는 즉시 의류온도가 평균 2도 이상 낮아지는 효과가 있는 것이 특징이며, 향긋한 향과 함께 시원함을 느낄 수 있다.

무더운 여름철 땀냄새로 인한 고민, 다양한 에티켓 제품 사용으로 해결할 수 있지만 생활 속 습관을 통해 꾸준히 관리하는 것 또한 중요하다. 

땀냄새는 근본적으로 피지 등의 노폐물이 모공에 쌓였을 때 생기므로 규칙적인 운동과 샤워로 피부를 청결하게 하여 노폐물을 제거하는 것이 우선이다. 

또한 땀 분비를 증가시키는 고칼로리 음식, 많은 양의 육류 섭취, 알코올, 카페인 섭취 등을 줄이고 해조류와 섬유질이 풍부한 야채 위주의 식단을 꾸준히 섭취하면 땀냄새 제거에 도움이 된다.

양키캔들 한국공식수입원인 ㈜아로마무역 관계자는 “양키캔들 벤트스틱은 휴대용 방향제로 언제 어디서든 간편하게 향을 즐길 수 있다.”며 “여름철 땀 분비가 많은 사람들, 담배 냄새를 해결하고 싶은 남자분들께 특히 권하기 좋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