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야외에서 시원한 아이스콘 디저트로 날리세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랜차이즈 커피전문점 드롭탑(www.cafedroptop.com)이 본격적인 야외 활동의 시즌을 맞아 야외에서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아웃도어 디저트 ‘젤라니타’ 2종을 출시했다.

젤라니타(Gelanita)는 젤라또(Gelato)와 그라니타(Granita: 과일, 설탕, 와인 등의 혼합물을 얼려 만든 얼음 과자)의 합성어로 달콤한 젤라또와 시원한 얼음이 어우러진 아이스콘 디저트다.

▲ 드롭탑의 아웃도어 디저트, 하와이안 젤라니타(좌) 및 카페 젤라니타(우) (제공=드롭탑)

드롭탑 젤라니타는 젤라또 특유의 쫀쫀한 질감 때문에 치대고 비빌수록 다른 토핑과 섞여 다양한 맛을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한 손에 쥐고 먹을 수 있도록 용기의 밑 부분이 콘 형태로 되어 있어 야외에서 걸어 다니면서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종류는 ‘카페 젤라니타’와 ‘하와이안 젤라니타’ 두 가지.

‘카페 젤라니타’는 호텔이나 고급 레스토랑에서 판매하는 고급 디저트인 솔티드카라멜 젤라또 위에 부드러운 얼음과 에스프레소, 휘핑크림을 올려 마치 그라니타 카페 꼰파냐처럼 진하고 부드러운 커피 맛이 돋보인다.
 
또한, 바삭한 카라멜 팝콘과 초코 크런치, 초코 와퍼스틱 등 다양한 토핑으로 달콤한 맛을 더했다.

‘하와이안 젤라니타’는 바나나&망고 젤라또 위에 형형색색의 칵테일 시럽이 더해진 얼음 과자를 올려 과일 샤베트를 먹는 듯한 청량감이 돋보이는 제품이다. 특히 입안에서 톡톡 터지는 알록달록한 팝핑슈가가 토핑되어 입안에서 느낄 수 있는 재미를 더했다.

김형욱 드롭탑 전략기획본부장은 “월드컵 개막을 비롯해 본격적인 야외 활동의 계절이 시작되면서 실내뿐만 아니라 밖에서도 즐길 수 있는 아웃도어 디저트 젤라니타를 출시했다”며 “휴대가 간편해 야외에서도 먹기 좋고, 더운 날씨에 대비되는 시원하면서도 화려한 비주얼이 돋보이는 젤라니타가 고객들에게 인기를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