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전통시장 지원 정책 방향 새롭게 세워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중소기업청(청장 한정화)과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사장 이일규)은 전통시장 지원정책 방향 설정을 위해 싱크탱크 역할을 수행할 전통시장 포럼을 구성·운영한다.
 
이를 위해 지난 6월19일(목),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대회의실에서 전통시장 관련 포럼 발족식을 가졌다.
 
전통시장 포럼은 전통시장 현황 점검, 국내외 정책환경 및 지원정책의 성공·실패 요인 분석 등을 통하여 정책 개선방안과 함께 실현 가능한 신규사업을 발굴하여 제시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포럼에는 유통·마케팅·문화·관광·디자인·ICT·도시개발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와 대기업 담당자, 시장 상인 등 40여 명이 참여한다.
 
시장별 특성화 전략과제를 논의하는 ‘특성화분과’, 마케팅 및 교육사업 개편방향을 논의하게될 ‘교육·마케팅분과’, 시설현대화 사업 개편방안 및 전통시장 관련 규제완화 등을 논의할 ‘시설·제도분과’, 대형마트·SSM 등과 전통시장 상생 및 대기업 역량 활용 전통시장 특성화 방안 등을 논의할 ‘상생협력분과’, 전통시장과 ICT접목, 청년상인 및 청년고객 유치 전략을 논의할 ‘미래청년분과’ 등 5개 분과로 운영된다.

올해 전통시장 포럼은 6월 중 발족식과 분과별 미션을 정하는 것을 시작으로, 7월에서 9월 3개월간 분야별 전문가들의 관련 현황 분석·토론을 거쳐 각 과제별 정책방향을 설정하게 된다.
 
또 개선사항 및 신규사업을 발굴 하여 9월 말, 포럼에 참여한 전문가 전체와 상인대표가 함께하는 자리를 마련하여 분과별 도출결과를 발표하고 이를 종합하여 각 분과별 분과장, 상인대표 등이 참여하는 총괄분과를 운영하여 최종 결과물을 연말에 도출하는 일정으로 진행된다.

포럼운영을 통해 도출된 내용들은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 기본계획(’15년~’17년 시행)에 반영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향후에도 전통시장 포럼을 지속적으로 운영하여 정책방향을 제시 하고, 정책환경 변화에 맞는 기존사업 개선 및 신규사업 발굴하는 등 명실공히 싱크탱크로서의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