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S 애니 '원더볼즈', 친환경 유아 완구 5종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EBS에서 인기리에 방영중인 애니메이션 ‘원더볼즈’가 친환경 완구인 원목 악기(우든토이) 제품을 출시했다.

애니메이션에서는 공 모양의 캐릭터들이 음악과 미술 놀이를 보여주고 있는데, 이 중 음악편에 나오는 마라카스, 캐스터네츠, 실로폰, 팀파니, 콘서티나 5종의 악기 캐릭터들이 진짜 악기로 재 탄생했다.

이번에 선보인 원더볼즈 원목악기는, 친환경 나무와 천연 라텍스로 만들어져 아이들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는 업체측 설명.

관계자는 “원더볼즈 원목악기는 애니메이션 캐릭터를 쏙 빼 닮은 형태이면서 음악을 연주할 수 있는 스마트한 기능성 완구로, 아이들이 악기를 보다 친근하게 여기며 마음껏 연주하는 데 도움을 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원더볼즈 원목악기는 전국 주요 백화점, 완구 전문점, 주요 인터넷 쇼핑몰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가격은 ‘마라카스(쿠야)’와 ‘캐스터네츠(티요)’ 각각 1만 원, ‘실로폰(팅)’ 2만4000원, ‘팀파니(비보)’ 2만8000원, ‘콘서티나(리코)’ 2만6000원이다.

<이미지제공=시너지미디어>
강인귀 deux1004@mt.co.kr  |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