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비빔밥 유랑단과 ‘건강한 한식’ 세계에 알린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CJ의 글로벌 한식 브랜드 비비고가 한식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리는 민간 단체 ‘비빔밥 유랑단’을 공식 후원하며 ‘건강한 한식’을 알리는 활동에 적극 나선다.

CJ제일제당은 지난 2011년부터 올해까지 4년간 ‘비빔밥 유랑단(Bibimbap Backpackers)’의 해외 활동을 지원해 왔으며, 지난 2012년부터 글로벌 한식 통합 브랜드인 ‘비비고’의 이름으로 후원을 진행하고 있다.
 

후원 금액은 약 1억 5천만원으로, ‘비빔밥 유랑단’의 7개월간 활동 경비 일체를 지원하고, 샘플링 행사에서 비빔밥을 비롯한 한식 요리를 만들 때 쓰이는 모든 식재료를 제공한다.

▲ 제공=CJ제일제당

CJ 비비고와 비빔밥 유랑단은 지난해까지 최대한 많은 외국인에게 한식을 알리고자 하는 의도로 하버드와 스탠포드, 런던대학교와 캠브리지 등 미국, 영국의 유명 대학 학생들을 대상으로 비빔밥을 맛볼 수 있는 행사를 진행하는 한편, 미국 실리콘 벨리와 유명 MBA 스쿨 등을 순회하며 한식 홍보 행사를 진행해왔다.
 
다른 나라의 음식 문화에 상대적으로 개방적인 20대 젊은 외국인과 각계 각층의 여론 주도층에게 한식의 맛과 멋을 알리는 데 주력했고, 긍정적인 반응을 얻어내는 데 성공했다고 판단하고 있다.

비비고와 비빔밥 유랑단은 올해는 건강 측면에서 한식의 우수성을 알리는 데 주력하기로 했다.
 
한식의 기본적인 인지도를 높이는 데 그치지 않고 서구권 소비자 사이에서 관심이 높은 ‘건강’이라는 키워드를 한식과 연결할 수 있게 한다는 전략이다.
 
이를 위해 오는 6월 13일에는 뉴욕 UN본부에서 열리는 장애인 후원 음악회 ‘뷰티풀 마인드 뷰티풀 월드(Beautiful Mind Beautiful World)’에도 참여해 현장에서 비빔밥 조리 시연 및 시식 행사도 진행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한국의 비빔밥이 건강한 재료로 만든 음식이라는 점도 부각할 계획이다. 비빔밥의 맛을 내는 고추장과 참기름이 건강한 음식을 만드는 핵심 재료라는 점을 강조하기 위해 별도의 홍보물을 통해 항비만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진 고추장과 항산화 효과가 있는 참기름에 대해 소개한다는 계획이다.
 
또 시식 행사에 참여하는 해외 소비자들에게 비비고 고추장과 참기름을 넣은 비빔밥을 제공하게 된다. 고기뿐 아니라 연어나 닭고기로도 밥과 고추장, 참기름만 있으면 맛과 영양이 풍부한 비빔밥을 만들 수 있다는 레시피도 함께 소개한다.

CJ제일제당 식품부문장인 김태준 부사장은 “국내 최대 식품기업으로서 한식이 맛뿐 아니라 영양 측면에서도 매우 우수하다는 것을 세계에 알리는 것은 당연한 사명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밝히고, “미국을 시작으로 전세계에 건강한 한식을 알리고, 이를 통해 해외 소비자의 생활 속에서 한식이 일상의 메뉴로 자리잡게 하는 것이 목표다.”라고 덧붙였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