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참숯 그릴요리와 파스타를 '뉴코엑스'에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PC그룹이 운영하는 이탈리안 그릴 비스트로 ‘라그릴리아(LAGRILLIA)’가 서울 코엑스점을 재오픈했다.


지난 2008년 6월, 코엑스 밀레니엄광장에 첫 선을 보인 라그릴리아는 ‘이탈리안 그릴&디저트’라는 독특한 콘셉트로 꾸준한 사랑을 받아오다 2012년 코엑스몰이 전면 리뉴얼에 들어가면서 잠시 문을 닫았었다.

▲ 제공=SPC 라그릴리아 뉴코엑스점

더욱 모던한 분위기로 돌아온 라그릴리아 뉴코엑스점은 122개 좌석, 374㎡규모에 이탈리아 특유의 감각을 살린 이국적인 인테리어가 특징이다.


매장에 들어서자마자 광활하게 트인 오픈키친, 참나무 장작으로 장식된 벽면, 새빨갛게 타오르는 화덕에서 그릴 요리에 대한 자신감을 엿볼 수 있다.

특히 디저트의 비중을 식사만큼 높인 것이 뉴코엑스점만의 매력이다. 식사를 주문하면 전문 파티셰가 하나 하나 정성껏 만든 10여종의 수제 디저트를 선택해 맛볼 수 있는 ‘디저트 바’ 서비스를 제공한다.
 
100% 마스카폰 치즈로 만든 티라미스, 블랙퍼스트 얼그레이를 직접 우려내 만든 파나코타, 매장에서 직접 자몽 즙을 짜내 만든 자몽젤리 등 고급 디저트 카페에서나 볼 수 있었던 달콤한 후식들이 미식가들을 반긴다.
 
라그릴리아는 이탈리아어로 ‘그릴(The Grill)’이라는 뜻이다. 그 이름에 걸맞게 참숯에 구워 육즙과 향이 그대로 살아있는 스테이크와 파스타, 화덕피자 등을 선보인다.


라그릴리아의 대표메뉴인 ‘비프온더스톤’을 주문하면 뜨겁게 달군 돌 위에 스테이크를 올리고, 테이블에서 브랜디를 부어 솟아오르는 불길에 구워 내는 즉석 퍼포먼스가 펼쳐진다.

또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메뉴인 ‘고메버거(GOURMET BURGER)’ 시리즈는 매일 매장에서 직접 만드는 쇠고기 패티를 버거 전용 그릴로 셰프가 하나하나 구워 만드는 일품 요리다. 가격 대비 최고의 품질을 자랑하는 남프랑스 와인을 비롯해 소믈리에가 엄선한 40여종의 와인리스트도 준비돼 있다.

매장 오픈을 기념해 스크래치 쿠폰 이벤트도 마련했다. 매장을 찾은 고객들을 대상으로 내달 말일까지 프리미엄 와인(2명), 비프온더스톤채끝 등심 (10명), 데리야끼 치킨 크림 파스타(30명) 등을 제공한다.

라그릴리아는 뉴코엑스점 외에도 현재 서울 광화문점과 양재점을 운영중이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