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희열의 스케치북’ 서지안, 첫 공중파 출연 "감동 라이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4일 방송된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최근 ‘나쁘다 너’로 데뷔한 가수 서지안이 출연했다.

이날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마지막 순서로 등장한 서지안은 ‘나쁘다 너’를 열창하며 공중파 첫 출연을 성공적으로 마쳤으며 관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받았다.

이날 방송에는 강승원 감독과 이적, 존박, 더원 등 이미 잘 알려져서 항상 기대를 하게 만드는 가수들의 무대들이 펼쳐졌다.

하지만 생소하지만 마지막으로 등장한 탓일까. ‘나쁘다 너’ 한 곡을 부른 서지안은 짧은 등장이었지만 충분히 강한 인상을 남겼다.

얼마 전 5집을 발표하고 이날 출연해서 ‘사랑아’,‘하나둘셋넷’을 부르며 특유의 감성과 폭발적인 가창력을 보여준 더원은 서지안의 무대를 본 후 “오랜만에 노래 잘하는 후배 가수가 등장한 것 같아 기쁘다. 나중에 콘서트 때 게스트로 초대해 함께 무대에 서보고 싶다”는 말로 기대감을 표현했다.

첫 공중파 무대에 서기까지 3년 이상의 시간을 준비해온 신인가수 서지안은 쟁쟁한 노래 잘하는 선배들 사이에서 개성 있는 목소리와 인상적인 가창력으로 본인의 존재감을 드러내며, 앞으로의 활동에 기대감을 높였다.

<이미지=‘유희열의 스케치북', 제공=MATE entertainment>
강인귀 deux1004@mt.co.kr  |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