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톡 쏘는 상쾌함과 시원한 청량감까지… ‘미니엠(mini M)’ 탄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주류 전문기업 ㈜아영FBC가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RTD(Ready To Drink)타입의 스위트 스파클링 와인 ‘미니엠(mini M)’을 새롭게 출시했다.
 


▲ 제공=아영FBC
미니엠(275ml)은 국내 스위트 스파클링 와인의 대표주자 빌라엠(villa M)의 브랜드 특성을 이어받아 낮은 알코올 도수와 달콤한 향 그리고 시원한 청량감을 그대로 살려 탄생했다.
 
특히 5%의 낮은 도수로 인해 부담 없이 즐길 수 있고 등산이나 레저활동, 운동 후에도 가볍게 마실 수 있어 일상 속 스파클링 와인으로 자리잡을 계획이다.

미니엠은 세련된 검정색 라벨에 삽입된 미니버드(mini bird)를 로고로 넣어 멀리서 보면 사과 모양이 연상되도록 개성있게 이미지를 담았다.
 
시원하게 반짝이는 레몬 빛깔로 살아 움직이는 듯한 탄산과 버블감이 돋보이며, 사과와 키위 와인 베이스의 달콤한 맛이 특징이다. 여기에 이국적인 시트러스(감귤류의 식물 열매)향과 특유의 과실 향이 어우러져 마시는 순간 더욱 진하고 풍부한 향을 느낄 수 있다.

아영FBC 관계자는 “스위트 스파클링 와인은 한국사람들이 좋아하는 적당한 단맛에 탄산을 함유해 톡 쏘는 상쾌함과 청량감까지 느낄 수 있어 최근 소위 M세대라 불리는 젊은 층을 중심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라며, “미니엠은 변화하는 국내 소비 트렌드에 맞춰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음주문화를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