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전세계 인기 초콜릿, 11번가로 총집결?!

미국, 스위스, 터키 등 세계 11개국 인기 초콜릿 판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K플래닛 오픈마켓 11번가(www.11st.co.kr)가 발렌타인데이를 맞아 미국, 스위스, 터키 등 세계 11개국 인기 초콜릿을 할인 판매한다고 4일 밝혔다.
 
최근 초콜릿은 단순 기호식품을 넘어 직접 맛을 찾아 즐기는 새로운 디저트 문화로 자리잡고 있다. 이에 11번가는 나라별 인기 초콜릿을 한자리에 모아 비교와 구매가 가능하게 했다.

먼저 스위스 대표 초콜릿인 ‘토블론(100g*6개입)’은 1만900원에, 호주 ‘팀탐(Tim Tam) 초콜릿’은 2000원에 내놓는다. 프리미엄 초콜릿으로 꼽히는 벨기에 ‘르메트르 트뤼프’는 정가 대비 36% 저렴한 8900원으로 1+1 구성이다.
 
‘벨지안 하트 초콜릿(200g)’은 7900원. 예능 프로그램 ‘꽃보다누나’에서 화제가 됐던 ‘터키쉬 딜라이트 3종(8900원~)’과 ‘오스트리아 모짜르트 초콜릿 2종(9900원~)’ 등도 있다. 견과류가 들어있는 이탈리아 ‘페레레로쉐(T3*16개입)’는 1만8900원에, 아이들이 좋아하는 ‘미국 킨더 초콜릿(T4*10개)’은 1만500원이다. 매일 오전 11시, 한가지 제품을 특가에 선보이는 코너도 마련됐다. 해당제품을 구매한 고객 1100명에게는 구매금액의 50%를 포인트로 적립해준다. 

국내 인기 초콜릿만 모은 ‘오빠가 자기되는 마법의 초콜릿’ 코너도 운영한다. ‘앤디스 민트 초콜릿(5900원)’, ‘피가로 풀믹스 초콜릿 84T(1만1700원)’, ‘ABC초콜릿(8900원)’ 등이다. DIY족을 위한 ‘러브레터 세트(2만4900원)’, ‘미니 초콜릿(1만4900원)’, ‘하트송이 초콜릿(9500원)’ 등의 만들기 세트도 준비됐다. 또 코스트코 인기제품인 ‘오레오(4900원)’, ‘본오본(6900원)’, ‘플린스톤 초콜릿바(1600원)’, ‘초코무초(6900원)’의 구매도 가능하다.

이외에도 11번가는 기획전 내 제품을 구매한 고객 5000명에게 구매 금액의 100%를 마일리지(최대 1만1000)로 환급한다. 또 최근 한달 간 마트제품 미구매 여성 고객을 대상으로 매일 오전 11시 선착순 110명에게 페레로로쉐 기프티콘을 무료로 제공한다.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