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더스테이크하우스 바이 빕스, 제철 재료 활용한 신메뉴 선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더스테이크하우스 바이 빕스 신메뉴 (사진제공=CJ푸드빌)


CJ푸드빌(대표 허민회)이 운영하는 프리미엄 스테이크하우스, 더스테이크하우스 바이 빕스(www.thesteakhouse.co.kr)가 소의 최고급 안심 부위로 만든 프리미엄 스테이크 '샤토 브리앙' 과 무화과, 사과, 생율, 대하 등을 활용한 신선한 가을 제철 메뉴 6종을 새롭게 선보였다.

'샤토 브리앙'은 19세기 프랑스의 귀족이며 작가인 샤토 브리앙 남작의 요리사가 개발한 최고급 안심 스테이크로, 소의 안심 부위 중에서도 가장 두툼하고 부드러운 부분으로 만드는 최고급 스테이크다.

소 한 마리에 약 400g 정도밖에 나오지 않아 연인을 위한 최고급 요리로 전해진다. 특별히 최고 품질 건강 식재인 의성 흑마늘을 곁들이고, 세 가지의 특제 소스를 함께 제공하는 등 더스테이크하우스 바이 빕스 만의 스타일로 재해석한 것이 특징이다.

이 외에도 가을 제철 재료를 사용해 맛과 신선함을 살린 다양한 제철 메뉴도 눈길을 끈다. 소화를 돕는 식재로 알려진 무화과를 주재료로 한 '쉐프 추천 샐러드'와 가을 사과와 속이 꽉 찬 생율, 홈메이드 리코타 치즈, 앤다이브 등이 어우러진 '홈메이드 리코타&애플 샐러드', 물 오른 대하에 새콤 달콤한 파프리카 세비체를 곁들인 '그릴드 쉬림프' 등이다.

특색 있는 사이드 메뉴도 새롭게 출시해 눈길을 끈다.

체다, 그뤼에르, 모짜렐라 등 세 가지 치즈와 친환경 찰옥수수 알갱이가 어우러진 '맥 앤 치즈', 가을에 풍미가 깊어지는 국내산 양송이 버섯과 샬롯으로 만든 '발사믹 머쉬룸 & 샬롯'등은 스테이크의 맛을 극대화 하는 동시에 국내산 제철 프리미엄 식재를 적극 활용해 차별화했다.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