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직장인 회식메뉴 1위 ‘삼겹살’ 회식 시 가장 많이 마시는 술은 ‘소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사진=머니투데이DB ( 임성균 기자 )

취업포털 커리어(www.career.co.kr)가 직장인 825명을 대상으로 ‘회식 메뉴’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30%의 직장인이 대표 회식메뉴로 ‘삼겹살’을 꼽았다.

1위 ‘삼겹살’에 이어 2위는 12.3%를 차지한 ‘호프집 안주 메뉴’였다. 3위는 ‘치킨’(11.7%), 4위는 ‘회’(9.8%)였다.

이 외에도 ‘소고기’(8.4%), ‘돼지갈비’(5.9%), ‘족발’(4.6%), ‘중국요리’(3.9%), ‘패밀리레스토랑’(3.7%), ‘감자탕’(3.2%), ‘전 종류’(2.6%), ‘곱창’(1.9%) 등의 의견이 있었다.

회식 시 가장 많이 마시는 술의 종류로는 1위에 ‘소주’(40%)가 올랐다. 다음은 33.8%의 직장인이 주로 마신다고 응답한 ‘맥주’ 였다.

3위는 소주와 맥주를 섞은 술을 의미하는 일명 ‘소맥’(20%)이 차지했고, ‘막걸리’(3.4%), ‘와인’(1.4%), ‘칵테일’(1.2%), ‘양주’(0.2%) 등이 뒤를 이었다.

회식 1회에 평균적으로 지출되는 금액은 어느 정도일까? 평균은 ‘27만원’인 것으로 집계되었다. ‘10~20만원’을 사용한다는 응답자가 27.4%로 가장 많았다.

이어 회식 시 지출되는 비용은 ‘법인카드’로 계산한다는 비율이 72.8%를 차지했다. ‘더치페이’를 한다는 의견도 14.8%였으며, ‘직장 상사나 선배가 부담’한다는 의견은 12.1%였다.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