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복날 음식 '삼계탕' 매출 최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복날 상위 12개 보양식 업종별 매출증가율. BC카드 제공

 
BC카드는 초복 및 중복 전후 가맹점 업종별 매출 데이터 분석 결과를 13일 발표했다.

BC카드 인사이트팀 분석에 따르면 117개의 음식업종 중 평소 대비 복날 고객들의 매출액 증가율이 가장 컸던 업종은 삼계탕이었다. 삼계탕 업종은 초복 기간 매출액이 전주에 비해 156%나 증가해 복날 117개 음식업종의 매출액 중 가장 큰 상승폭을 기록했다.

삼계탕 업종의 뒤를 이어 토종닭 (74.1% 증가), 옻닭 (70.4% 증가), 사철탕 (67% 증가), 닭도리탕 (57.3% 증가) 업종의 매출액 증가율이 상위 5위권에 들었다. 이 외에도 버섯요리, 민물장어, 오리고기, 추어탕과 같은 보양식도 복날 고객들이 많이 찾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BC카드 관계자는 “빅데이터를 활용한 데이터 분석은 고객들의 니즈를 한 발 앞서 예측할 수 있고 선제적으로 관련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면서 “향후 개인회원 뿐만 아니라 250만 BC카드 가맹점 고객들에게도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