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후보 "중소상인에 대한 체계적인 지원할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민주통합당 후보가 "중소상공부를 신설해 중소 상인들에 대한 체계적인 지원을 하겠다"고 약속했다.

문 후보는 29일 오후 서울 여의도 63시티 그랜드볼륨에서 열린 골목상권살리기운동 전국대표자대회에서 "이명박 정부에서는 재벌과 대기업 사상 최고의 수익을 올리는 사이 골목상권을 살리기 위한 노력은 없었다"고 비판했다.

문 후보는 이 자리에서 경제민주화 공약을 다시 한번 강조했다. 문 대표는 "경제민주화는 대기업의 기업활동을 방해하자는 게 아니다"라며 "영업활동을 공정하게 해서 재벌은 글로벌 경쟁에서 활약하게 해야 한다"고 말했다.

문 대표는 "시장에서 노점하시는 어머니를 보며 자랐다"며 "유일하게 서민출신"임을 강조했다.

이날 자리에는 문 후보를 비롯해 박근혜 새누리당 대통령 후보와 안철수 무소속 대통령 후보가 참여했다. 골목상권살리기 소비자연맹은 각 후보에게 정책 건의서를 전달했다.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