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몰뉴스온라인 쇼핑몰의 최신 동향, 트랜드 제품등을 소개해 드립니다. 1인기업의 성공키워드가 될것입니다.

[신종코로나] 쇼핑·운동은 집에서… '홈코노미' 서비스 이용 급증

기사공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불안이 확산되면서 집에서 각종 경제활동을 즐기는 '홈코노미'(Home+Economy)가 늘고 있다. 감염 우려로 인해 생활 반경이 좁아지면서 외부 소비 활동을 대체할 만한 서비스가 주목받는 것이다. 

12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최근 홈코노미 관련 앱 서비스의 주문량과 신규 고객 유입이 급증하고 있다. 이는 2003년 사스 창궐 당시 중국에서 알리바바 등 전자상거래 기업이 고속성장 단계에 진입한 것과 같은 맥락으로 풀이된다. 

대표적인 예는 모바일 커머스다. 모바일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모바일인덱스에 따르면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2일 사이 주요 마트 앱 사용량이 증가했다. 이마트몰과 롯데마트몰 앱 사용자는 전주대비 각각 20.89%, 18.90% 증가했다. SSG앱은 15.73%, 위메프는 12.55% 증가했다.

쿠팡은 국내에서 우한 폐렴 공포가 본격적으로 확산된 설 연휴 직후인 지난달 28일 역대 최대의 일 출고량인 330만건을 달성했다. 지난해 1월 일 평균 출고량인 약 170만 건 대비 두배가량 늘어난 것이다. 마켓컬리의 경우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2일까지 일평균 매출 증가율 19%를 기록했으며 전년대비 주문량은 67% 증가했다.

불특정 다수가 밀집하는 극장을 대신해서는 OTT (Over The Top) 서비스가 소비자의 선택을 받고 있다. 왓챠플레이는 지난 1~2일 역대 최고치의 시청 분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스카이라이프 또한 국내 첫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나온 지난달 20일 이후 지난 2일까지 VOD 매출이 전년동기 72% 증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홈트레이닝 서비스도 주목을 받고 있다. 여러 사람의 체액이 곳곳에 묻어 있는 밀폐된 헬스장을 피하려는 이들이 많아지면서, 안전하게 집에서 운동하려는 심리가 반영된 셈이다. 스타트업 다노가 운영하는 온라인 PT ‘마이다노’는 설 연휴 전후로 2월 클래스 수강 신청이 급증해 사상 처음으로 월 수강생 1만명을 돌파했다. 수강 문의 역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전과 비교해 일 평균 20%가량 늘어났다. 

감염 방지를 위해 경기도 내 일부 도시의 어린이집과 유치원이 임시 휴원에 들어가면서 베이비시터 매칭 앱 서비스도 눈길을 끌고 있다. 아이돌봄 서비스 매칭 플랫폼 ‘맘시터’는 앱을 통해 원하는 지역과 조건을 검색해 믿을 만한 베이비시터를 쉽고 빠르게 구하도록 해주는 서비스다. 지난달 마지막 주 고객 접속이 전주대비 70%가량 증가했다. 임시 휴원에 따른 가정 내 돌봄 수요가 커지며 고객 유입이 늘어난 것이다.
김경은 silver@mt.co.kr  |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