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부산시, 올해 창업생태계 조성에 2056억 투자

기사공유
부산지역 창업촉진지구/사진제공=부산시
부산시가 ‘2020년 부산형 창업혁신도시 조성계획’을 발표했다.

부산시는 ‘아시아 제1의 창업혁신도시’로 도약하기 위한 부산형 창업 혁신도시 조성을 위해 총 2056억(국827, 시386, 민843)을 투자한다고 12일 밝혔다.

중점 추진전략은 거점별 창업인프라 확대(HW/SW), 유니콘기업 배출을 위한 프로그램 고도화, 데스밸리 극복을 위한 자금지원 생태계 구축, 글로벌 창업문화 확산과 글로벌 창업도시 도약 등이다.

먼저 ▲지난해 12월 지정된 ‘부산창업촉진지구’(6개 지구 2,833만㎡) 집적화 지원 ▲정부사업 연계 신규 창업인프라 '중기부 스타트업 파크, 과기부 실험실 창업선도대학, 지식산업센터(우암부두,에코델타), 창업지원주택(좌동)' 확충한다.

또, ▲민간주도-공공지원 신규 창업인프라 '부경대 드래곤밸리(용당), 부산대 PNU AVEC(장전동), 한국 장학재단 창업지원형기숙사(연산동), KT&G 상상마당 현실센터(서면)' 구축을 통해 거점별 신규 창업인프라를 확충해 나갈 계획이다.

그리고 창업 컨트롤 거버넌스(시+창업지원기관+대학+민간)를 강화하고, 2019년 동남지방통계청과의 협업으로 전국 최초로 개발한 '부산창업동향통계'의 국가통계 승인도 상반기 중 추진한다. 

글로벌 창업인재 파이프 라인 구축 · 창업문화확산을 통한 도시성장기반 마련을 위해 연간 2만1000여 명의 소프트웨어(SW) 창의 인재양성, 글로벌 혁신창업 미래 인재 유치·양성, BSW Bounce 2020 부산스타트업 위크 행사 활성화 등을 추진하며, 부산을 글로벌 창업도시로 브랜드화하고, 구·군 창업지원 시책사업 확산 등을 통해 홍보도 강화할 예정이다.

오거돈 시장은 “스위스 속담에 자기 안에 열정이 없는 사람은 다른 사람을 따뜻하게 해줄 수 없다는 말이 있다”며 “좋은 마음의 힘과 창조성, 사람 사이의 협동에서 가치가 생성되고, 창업은 이러한 가치 추구를 위한 열정으로 세상을 변화시키고 있다. 부산시는 항상 새로운 것에 도전하는 창업기업을 위해 시의 역량을 모아서 최선을 다해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부산=김동기 moneys3927@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s 영남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