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bhc치킨, 16일까지 배달의민족 ‘배민오더’ 주문 시 3천 원 할인

기사공유
치킨 브랜드 bhc치킨이 배달의민족 ‘배민오더’를 도입해 금일부터 첫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밝혔다.  bhc치킨은 오는 16일까지 배달의민족 ‘배민오더’ 주문 시 3천 원의 할인 혜택이 주어지는 ‘배민오더-테이크아웃’ 이벤트를 진행한다.

‘배민오더’는 배달의민족 앱을 통해 원하는 메뉴를 선택, 결제한 뒤 예약시간에 맞춰 해당 매장을 방문하여 제품을 수령하는 서비스이다. 이는 전화 주문 시 발생하는 주문 혼선 및 배달 시간 지연 등을 방지할 수 있어 소비자와 점주 모두에게 각광 받는 주문 시스템이다.

특히, 소비자가 직접 수령하는 방식으로 배달료에 대한 부담이 전혀 없어 그간 주문 배달이 부담스러웠던 고객들에게는 희소식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할인 방법은 간단하다. 배달의민족 접속 후 메인화면에서 할인쿠폰을 다운받아 결제 시 쿠폰을 적용하면 3천 원 할인된 금액으로 주문된다. 단, 선결제가 원칙이며 현금결제는 불가하다.

치킨 프랜차이즈 bhc치킨 홍보팀 김동한 부장은 “고객들의 배달료 부담을 없애는 한편 점주들의 매출 증대를 위한 선택으로 ‘배민오더’ 주문 서비스를 도입했다”며 “이번 서비스 개시 및 할인 이벤트를 통해 보다 많은 고객들이 bhc치킨의 인기 메뉴들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만나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bhc치킨은 배달의민족 ‘배민오더’ 도입을 기념해 기존 배달 선호 고객을 위한 별도의 프로모션을 마련했다. 오는 16일까지 배달 주문 시 bhc치킨 전 메뉴 2천 원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이용을 원하는 고객은 배달의민족 메인화면에서 할인쿠폰을 다운로드 후 결제 시 쿠폰을 적용하면 2천 원 할인된 금액으로 주문된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