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SPC그룹, 겨울방학 맞아 결식우려아동에 해피포인트 지원

기사공유
SPC그룹(회장 허영인)은 겨울방학을 맞아 인천지역 결식아동에게 해피포인트 4천만 포인트를 지원했다.

SPC그룹은 지난 15일 파리바게뜨 강남중앙점에서 ‘해피포인트 전달식’을 진행하고, 인천지역 내 저소득가정 아동 310명, 인천지역의 양육시설 및 지역아동센터 30곳을 위한 해피포인트 적립카드를 전달했다.

이번 지원을 통해 방학 중 급식지원을 받지 못하는 아이들은 파리바게뜨, 배스킨라빈스, 던킨도너츠, 파스쿠찌, 빚은 등 전국 6,300여개의 SPC그룹 매장에서 현금처럼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게 된다.

15일 파리바게뜨 강남중앙점에서 진행된 '겨울방학 저소득가정 아동 지원을 위한 해피포인트 전달식'에서 홍창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부회장(오른쪽), 김영인 꿈동산지역아동센터장(가운데), 김범호 SPC그룹 부사장(왼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SPC그룹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함께 2017년 여름부터 매 방학 시즌마다 진행하여 총 6,500여명의 결식우려아동에 약 3억원 상당의 해피포인트를 지원했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홍창표 부회장은 “전국의 다양한 SPC그룹의 매장에서 주변 의식 없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해피포인트가 결식 아동들에게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해피포인트 전달을 통해 아동들이 건강하게 겨울방학을 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SPC그룹 SPC행복한재단 담당자는 “‘나눔은 기업의 사명’이라는 철학으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약자와 소외된 이웃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