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스크린야구, 기업 내 워라밸 문화 위한 복지 스포츠 체험 시설로 인기

기사공유
최근 주52시간 근무제 시행 및 워라밸 문화가 확산됨에 따라 단축 근무 제도와 육아휴직은 물론, 사내 복지시설 개선 및 문화행사 확대 등을 통해 직원들의 일과 쉼의 조화를 이루려는 기업들의 노력이 이어지고 있다.

직원들의 근무 환경 개선은 물론 직원 개개인이 각자 생활 속에서 행복을 찾을 수 있도록 다양한 복지 제도를 시행하는 기업들이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스크린야구 시뮬레이터 ‘스트라이크존’이 다수 기업의 복지 및 고객 체험 시설로 입점되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스트라이크존 시뮬레이터의 경우, 2016년부터 올해까지 10개 기업에 복지 및 고객 체험 시설로 입점되어 운영 중이다. 현재 △한국수력원자력 청송양수발전소 △카이스트(KAIST) 등 다수 기업의 임직원들을 위한 복지 시설로 입점되었으며, △부산사직종합운동장사직야구장 △수원KT위즈파크 등에서 고객 체험 시설로 설치 및 운영되고 있다.

스트라이크존 제공

스트라이크존이 기업들의 복지 문화 정착을 위한 시설로 사업 영역을 확장할 수 있었던 데는 차별화된 기술력과 브랜드 신뢰도가 뒷받침됐다. 국내 스크린야구 브랜드 중 유일하게 타격과 투구가 모두 가능한 시뮬레이터인 스트라이크존은 자체 개발한 ‘연식구’를 통해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야구를 즐길 수 있도록 했으며, 자동 타석 인식 기능을 통해 안전한 게임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각종 라이선스 계약 체결을 통한 한국야구위원회(KBO) 10개 구단의 엠블럼, CI, 선수 이름, 등번호 등 차별화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으며, 전국 스트라이크존 A/S망을 통해 신속한 점검∙관리 체계를 구축하는 등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힘쓰고 있다.

최근 기업들이 직원들의 스포츠 복지 강화의 일환으로, 스크린야구 등의 스포츠 시스템 도입을 적극 추진하고 있는 추세로, 운동과 함께 스트레스를 해소하며 업무 집중도 및 효율 향상 효과를 얻을 수 있어 직원들의 사내 복지시설 이용률 및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여가 스포츠 전문점 창업 프랜차이즈 아이템브랜드인 '스트라이크존'을 운영 중인 뉴딘콘텐츠 김민광 사업부장은 “스트라이크존은 친숙한 스포츠 중 하나인 ‘야구’를 누구나 쉽고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시스템으로, 입점한 기업들로부터 만족도가 높은 편이다. 특히, 최근 변화하는 사회 및 문화 트렌드에 맞춰 직장인과 학생 등 다양한 고객층의 복지 지원을 위해 스트라이크존 시스템을 입점하려는 문의가 지속적으로 이어지고 있는 추세”라며, “앞으로 스크린야구를 비롯해 테니스, 볼링, 낚시 등 다양한 스크린 스포츠 콘텐츠 운영 및 개발을 통해 스포테인먼트 사업 영역을 확장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