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올해 다이어트도 작심삼일?… 새해 맞아 '결심 푸드' 인기

기사공유

2020년을 맞아 새해 목표를 응원하는 ‘결심 상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 

2일 식품업계에 따르면 새해를 맞아 다이어트를 목표로 하는 이들이 늘면서 ‘결심 푸드’가 인기를 끌고 있다. 새해 맞이 다이어트가 작심삼일에 그치지 않고 꾸준하게 지속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식품업계에서는 맛은 큰 차이가 없지만 칼로리는 낮춘 제품을 선보였다. 특히 순수 곡물로 고소한 맛과 각종 영양소를 챙긴 식사 대용 제품은 물론 저칼로리로 즐길 수 있는 간편식과 디저트가 주목받고 있다.

외식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본아이에프'는 ‘차곡차곡 건강을 더하는 습관’이라는 슬로건 아래 건강한 곡물 먹거리를 선보이는 브랜드 ‘차곡차곡’을 론칭하고 국내산 원료를 사용한 곡물 분말 제품 ‘차곡차곡 서리태’와 ‘차곡차곡 귀리’를 선보였다.

차곡차곡 서리태는 3대 블랙푸드인 서리태, 흑미, 검정깨에 천연감미료인 코코넛슈가를 더해 보다 건강한 단맛을 느낄 수 있다. 주원료로 60% 함량을 자랑하는 서리태는 탈모와 노화 방지에 탁월한 효능을 지닌 안토시아닌이 풍부한 점이 특징이다. 흑미는 미네랄 성분이 풍부하게 함유돼 영양 보충에 좋으며, 흑임자로 불리는 검정깨는 피부 및 모발 건강에 도움을 준다.

3대 브라운 푸드인 귀리, 현미, 율무를 담은 차곡차곡 귀리는 곡물 원료들의 높은 함량으로 더욱 풍부한 영양을 자랑한다. 수용성 단백질이 풍부한 주원료인 귀리는 쌀에 비해 단백질이 1.5배, 식이섬유가 26.9배 높아 건강한 다이어트에 제격이다. 눈 건강에 도움을 주고 면역력 증강에도 효능이 뛰어난 루테인 성분으로 구성된 율무 역시 5%가량 함유됐다.

두 제품 모두 100% 순수 곡물로 포만감을 높이고 약 150kcal로 칼로리를 낮춰 다이어트 식사 대용으로 부담 없이 즐기기 좋다. 또한 파우치에 담아 언제 어디서나 물, 우유 등을 넣고 간편하게 흔들어 마실 수 있다.

한식 프랜차이즈 기업인 본아이에프 관계자는 “차곡차곡 시리즈는 100% 순수 곡물로 구성돼 각 곡물의 영양소를 그대로 섭취할 수 있다”며 “높은 포만감에 비해 칼로리도 낮아 건강한 다이어트를 위한 식사 대용으로 적합하다”고 말했다.

탄수화물을 줄이고 곤약 쌀을 활용해 포만감을 높인 간편식도 있다. 대상 청정원의 온라인 전용 브랜드 집으로ON은 ‘곤약 볶음밥’ 신제품 2종을 추가 총 5종의 곤약 볶음밥 라인업을 완성했다. 

기존 ‘소고기 곤약 볶음밥’, ‘닭가슴살 곤약 볶음밥’, ‘계란 곤약 볶음밥’ 외 새롭게 출시된 ‘참치김치 곤약 볶음밥’은 깔끔한 맛의 고추장으로 깊은 감칠맛을 더했고, ‘매콤해물 곤약 볶음밥’은 낙지, 오징어, 새우 등 큼직한 해물을 듬뿍 넣어 매콤한 해물 특제소스로 해산물의 풍미를 높였다.

곤약은 열량이 낮으면서 포만감을 주는 대표적인 다이어트 식품이다. 집으로ON 곤약볶음밥의 열량은 한 봉지당 180kcal 수준으로 같은 양의 밥 한 공기보다 칼로리가 낮다.

고칼로리의 대명사인 라면도 칼로리를 낮춰 즐길 수 있다. 농심은 짜장라면 ‘짜왕’보다 칼로리를 낮춘 건면 신제품 ‘짜왕건면’을 출시했다. 열량은 480kcal로 2015년 출시된 ‘짜왕’에 비해 개당 열량이 약 20% 낮다.

짜왕건면은 튀기지 않고 바람에 말린 건면을 활용해 유탕면에 비해 표면이 매끄럽고 면의 밀도가 높아 갓 만들어낸 생면에 가까운 식감을 느낄 수 있다. 소스 역시 중국요리점에서 춘장과 각종 야채를 기름에 볶아 짜장 소스를 만드는 것과 같은 원리로 ‘볶음짜장소스’를 제조해 간짜장 특유의 맛과 향을 그대로 담았다.

달콤한 디저트도 저칼로리로 만나볼 수 있다. 편의점 세븐일레븐은 국내 최초 저칼로리 아이스크림 ‘라라스윗’을 출시했다. 라라스윗은 건강한 원재료와 합리적인 가격을 내세운 점이 특징이다. 

탈지분유 대신 생우유를 사용했으며 인공향료나 색소 대신 바닐라빈, 카카오 등을 넣어 만든 것다. 열량은 파인트(475㎖) 한 통에 240~280kcal로 일반 아이스크림(1000kcal, 파인트 기준)의 25% 수준이다. 설탕 대신 제로 칼로리 천연감미료인 스테비아와 에리스톨을 사용해 단맛을 냈다.
김경은 silver@mt.co.kr  |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