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치킨전문점 창업! 젊은세대 관심 높아

기사공유
혼밥, 혼술 등 1인 외식의 증가와 배달 앱 등의 발달로 외식 창업 시장은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이러한 배달앱 발전으로 치킨 창업이 더 이상 중·장년층의 퇴직 수단이 아닌 2030세대의 높은 관심을 얻는 분야가 됐다.

젊은 층에서는 자본금의 한계와 창업이라고 해서 무조건 잘된다는 보장이 없기에 소자본 창업 아이템들이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데, 치킨 창업의 경우 테이크아웃과 배달을 병행하면 소규모 창업이 가능하여 많은 예비 창업자들이 유입되는 중이다.

치킨 창업은 수많은 브랜드가 존재하기에 성공 가능한 프랜차이즈 본사 선택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정직한 치킨을 추구하는 '컬투치킨'은 가맹점주의 초기 사업 안정화를 위해 오픈 후 가맹점 관리에 소홀한 여타 브랜드와 달리 △통합 솔루션 시스템, △특화된 맞춤형 바이징 시스템을 통한 가맹점주들과의 소통으로 만족도 높은 가맹점을 전국에 100여 개 운영중이다.

치킨 프랜차이즈 유망 창업아이템으로 주목받고 있는 '컬투치킨' 관계자는 "예비 창업주분들은 본사-가맹점주 간의 소통을 중요시하는 가맹본부를 만나 동반성장하는 것이 중요하다. 상생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컬투치킨의 이번 프로모션을 통해 더 많은 분들이 창업에 성공하셨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컬투치킨은 안전하고 신선한 육계 공급을 위해 국내 최고의 품질을 자랑하는 HACCP 인증업체인 (주)마니커의 100% 국내산 10호 냉장 계육만을 사용하고, 오늘의 닭이 어디서 왔는지 알려주는 국내 최초 계육 이력제를 통해 고객들에게 더욱 안심할 수 있는 먹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가마솥 닭강정 브랜드로 잘 알려진 마세다린 ‘가마로강정’은 한국 전통방식 가마솥에서 일정한 온도로 튀겨 특유의 바삭함을 느낄 수 있는 닭강정이 대표 메뉴로 구성된 프랜차이즈 브랜드이다.

오랜기간동안 다양한 브랜드 노하우가 집약된 마세다린 본사에서 자체 개발해낸 파우더, 소스 등과 신선한 재료, 안정적인 생산ㆍ유통 시스템을 바탕으로 운영되고 있다.

또 수시로 신메뉴 출시를 통해 최근 소비자 트랜드를 이끌어가고 있다. 주문과 동시에 좋은 재료를 이용하여 튀겨내는 방식으로 열전도율이 높은 가마솥에서 조리되어 골고루 더욱 바삭하며, 밀가루 반죽에 비해 낮은 열량과 쌀가루를 이용하여 차별화 된 식감을 가지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무항생제 치킨으로 육계의 웰빙 트렌드를 이끈 ‘치킨더홈’은 믿을 수 있는 먹거리로 주목 받는 브랜드다.

‘치킨더홈’에서 사용하는 자연실록은 국내 총 생산량에 6%밖에 생산되지 않는 프리미엄 닭고기로 자연실록 재배 농가는 전국 96곳뿐이다. 이러한 희소성을 바탕으로 가맹점 개수는 꾸준히 늘어나고 있으며 매출 실적도 좋다.

또 24시간 저온숙성을 거쳐 절묘한 재료배합의 파우더를 입히고 치킨 특유의 바삭바삭한 맛을 오래도록 유지해주는 175도 고온에서 순식물성 카놀라유와 고소한 현미유로 정성껏 튀겨 최상의 육즙과 육질을 느끼기에 제격이다.
'티바두마리치킨'은 2001년부터 19년동안 많은 가맹점을 배출해냈으며, 지속적으로 매출 성장을 이루고 있다.


'티바두마리치킨'은 가맹점 창업 전 교육기간은 총 6일이며, 본사에서 진행하는 이론교육 1일, 현장교육 5일로 구성되어 있다. 이론교육은 메뉴, 서비스, 운영, 조리(이론), POS 주문, 매출 상승에 대한 노하우/마케팅, 부분에 중점을 두고 있다.

또한, 현장교육은 실제 운영되는 가맹점에서 진행이 되며 실무적인 교육과 위기대응, 고객관리, 조리(실습) 등 주된 매장 운영 교육이 실시되고 있으며 현장 중심으로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어려움을 겪는 가맹점주를 위해 스토어닥터는 월 1회, 체류 시간 약 1~2시간 이상으로 담당 가맹점 방문을 필수로 하고 있다. 가맹점의 애로사항들은 본사 보고와 회의를 거쳐 즉시 처리를 하고 2일 이내 가맹점에 피드백 및 해결 방안을 전달하는 것이 원칙이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