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홈플러스 ‘시그니처 물티슈’ 출시 두달 200만개 돌파

기사공유
홈플러스가 론칭한 프리미엄 자체 브랜드(PB) ‘시그니처’의 대표적인 상품인 ‘시그니처 물티슈’가 두달도 안돼 200만개 이상 팔리며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홈플러스는 프리미엄 PB ‘시그니처 물티슈(100매·1000원)’가 지난 9월26일 출시 이후 59일 만에(11월24일 기준) 판매량 200만개를 돌파하고 3일 기준 누적 판매량 238만개를 기록 중이라고 4일 밝혔다.

2.5초당 1개, 1분에 24개꼴로 팔린 셈이다. 지금까지 팔린 시그니처 물티슈(길이 24㎝)를 일렬로 줄 세우면 직선거리로 제주에서 평양, 천안에서 백두산까지 잇는 585㎞에 달한다.

시그니처 물티슈는 출시 31일(10월29일) 만에 100만개 판매를 돌파했으며 이후 성장에 가속도를 내고 있다. 이에 힘입어 홈플러스 전체 물티슈 카테고리 매출도 전년 동기 대비 20% 이상 신장했다.

시그니처 물티슈는 높은 품질과 합리적인 가격, 제조사와의 직거래, 위생 및 안정성 등 4가지 타협하지 않는 원칙을 세우고 심혈을 기울여 만든 제품이다. 특히 기존 저가 제품보다 월등한 품질의 물티슈를 1000원이란 파격적인 가격에 내놓으면서 소비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우선 시그니처 물티슈는 묵직한 중량과 두툼한 두께(100매·347g)로 제품 신뢰도를 높였다. 물티슈는 매수와 두께가 가격을 결정하는 가장 큰 요인인데 매수는 기존 1000원 제품과 동일한 반면 두께를 40% 이상 두껍게 만들었다. 아울러 물티슈 100매를 다 쓸 때까지 마르지 않게 사용할 수 있도록 뚜껑 부분은 스티커 처리에 그치지 않고 플라스틱 캡을 적용했다.

특히 시그니처 물티슈 제조사(㈜제이트로닉스)는 CGMP 인증 보유 업체로 국내 CGMP 인증 보유 업체 3곳 중 유일하게 물티슈 단일 품목으로 CGMP 인증을 획득한 ‘물티슈 명가’다. CGMP는 강화된 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기준으로 미국 FDA가 인정하는 의약품 품질관리 기준이다.

여기에 7단계 정수 과정을 거친 정제수를 사용하고 피부 자극 테스트를 완료했으며 홈플러스 내부 상품안전센터총괄에서도 재차 검증을 걸쳐 상품 안정성을 더욱 강화했다.

패키지 디자인도 눈에 띈다. 통상 물티슈는 깨끗하고 안전하다는 이미지를 부각시키기 위해 흰색이나 파란색 계통을 많이 사용하지만 시그니처 물티슈는 우수한 품질과 프리미엄 이미지를 강조하기 위해 과감하게 블랙과 골드 컬러를 상품 패키지 전체에 입혔다.

앞으로도 홈플러스는 다양한 카테고리에서 ‘시그니처’ 상품을 마련해 고객에게 최고의 품질과 가치, 즐거운 소비경험을 제공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권지혁 홈플러스 일상용품팀 바이어는 “연간 1000만 개 매출을 돌파해 1가정, 1시그니처 물티슈가 될 만큼 온 국민에게 사랑 받는 ‘국민 물티슈’가 되기를 꿈꾼다”며 “앞으로도 높은 품질에 합리적인 가격을 갖춘 다양한 시그니처 상품을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