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bhc치킨, 치맥문화 확산을 위해 종로점에 이어 ‘홍대서교점’ 오픈

기사공유
치킨 프랜차이즈 bhc치킨이 서울시 마포구 서교동에 ‘홍대서교점’을 오픈하고 치맥 문화 확산에 적극적으로 나선다.  bhc치킨 ‘홍대서교점’은 총 108석 규모로 치킨과 맥주를 함께 즐길 수 있는 카페형 매장인 비어존 매장이며 2인 테이블부터 4인 및 6인 테이블까지 다양하게 마련되어 있다. 

또한 지리적으로 젊은 층의 유동인구가 많기 때문에 감각적인 색감으로 포인트를 사용하여 트렌디함을 추구하였다. 영업시간은 오후 12시부터 익일 오전 1시까지이며 연중무휴 365일 운영된다.

‘홍대서교점’은 2호선과 공항철도가 교차하는 홍대입구역 9번 출구 도보 5분 거리에 위치하여 접근성이 좋다. ‘홍대서교점’이 자리 잡고 있는 홍대입구역 부근은 젊은이들의 거리로 유명한 곳으로, 각종 외식 프랜차이즈 및 카페가 밀집해 있어 20~30대 젊은 층의 유동인구가 많다. 또한 외국인 관광객들이 많이 방문하는 관광지로 지리적 이점이 뛰어나다.


‘홍대서교점’에서는 bhc치킨이 최근 선보인 신메뉴 ‘블랙올리브’부터 대표 인기 메뉴인 뿌링클, 맛초킹 등 치킨 한 마리 전 메뉴는 물론 bhc에서만 접할 수 있는 사이드 메뉴인 달콤바삭치즈볼, 뿌링핫도그, 꿀호떡 등 다양한 메뉴를 맛볼 수 있다.

bhc치킨 송연우 본부장은 “치맥 문화 확산을 위해 외국인 관광객들이 주로 방문하는 서울의 대표 상권을 중심으로 매장을 확장하고 있다”라며 “고객들의 접근성을 높이고 외국인 관광객의 유입을 확대해 홍대의 핫플레이스로 육성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bhc치킨은 주요 고객인 젊은 층에게 bhc만의 차별화된 치킨을 보다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하는 동시에 외국인들에게 우리나라의 독특한 치맥 문화를 알리기 위해 지난 8월 플래그십 스토어 콘셉트의 ‘종로점’을 오픈하여 높은 관심을 받았다. 이어 홍대서교점도 직영점으로 오픈하며 젊은 층 고객 유입 및 치맥 문화 확산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