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팟빵, 신규 팟튜버 채널 300개 돌파

기사공유
팟캐스트 시장에 새로운 바람이 불고 있다. 유튜브, 트위치 등 동영상 전문 크리에이터들이 신규 구독자 및 수익 창출을 위해 팟캐스트 시장에 몰리고 있다.

국내 최대 오디오 콘텐츠 포털 '팟빵(대표 김동희)'은 최근 한달 동안에만 팟빵에 등록된 팟튜버 채널이 300개를 돌파했다. 소규모 채널에서부터 침착맨, 미들뻔, 까레라이스TV 등 수십만 구독자를 이미 확보한 채널도 다수다.

팟튜버란 동영상과 오디오 방송을 병행하는 전문 크리에이터들을 일컫다. 오디오 콘텐츠 제작이 상대적으로 쉽고 저변확대를 위한 니즈가 팟튜버란 신용어로 표현됐다.


팟캐스트 진출은 크리에이터의 자연스러운 선택일 수 있다. 팟빵에서 활동 중인 유튜버들은 팟캐스트 유저들의 충성도가 높고, 개별 이용자의 일일 이용시간이 더 높다는 점에 주목했다. 운전 중이나 근무 중에도 콘텐츠를 소비하는 멀티태스킹 이용자들이 월등히 많은 덕이다.

신규 채널을 개설하지 않고 기존 팟캐스트에 고정 출연하며 구독자를 확보하는 경우도 많다. 60만 구독자를 확보하고 있는 유튜버 1분과학의 경우 팟캐스트 1위 방송 매불쇼, 과학 전문 팟캐스트 과장창 등 출연을 통해 인지도를 넓혀 가고 있다. 

기존 유튜브 구독자들이 팟캐스트 청취자가 되고, 팟캐스트 청취자는 유튜브 구독자가 되는 선순환 효과다. 이런 사례를 바탕으로 최근에는 채널 개설 못지 않게 팟캐스트 출연 건으로 문을 두드리는 유튜버도 점점 늘어나는 추세다.

팟빵에서도 이를 반기는 모양새다. 이미 크리에이터로서 역량이 입증된 신규 채널이 다수 개설됨에 따라 팟캐스트 시장에 활력을 불어넣어 줄 수 있다는 판단에서다. 

현재 팟빵은 앱 메인에 별도 섹션을 생성해 '팟튜버'라는 이름으로 소개하는 등 적극적으로 큐레이팅 노출을 지원하고 있다. 이에 더해 팟빵은 오리지널ES 프로그램을 통해 각 채널에 담당 매니저를 배정하고 밀착 성과 관리를 지원해 주고 있다.

팟빵 김동희 대표는 "국내 팟캐스트 시장이 성장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포맷을 시도하는 크리에이터가 많이 나와야 하고 그런 시각에서 볼 때 동영상 크리에이터들의 팟캐스트 진출은 매우 긍정적"이라며 "팟빵은 국내 최대 오디오 플랫폼으로서 새롭게 도전하는 크리에이터들이 팟캐스트 환경에 잘 안착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