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커피? 난 한끼 식사도 스타벅스에서 한다

기사공유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이사 송호섭)가 올 초부터 새롭게 선보인 밀 박스가 출시 8개월만에 누적 200만개 판매를 돌파하며 바쁜 직장인들을 중심으로 간편하면서도 든든한 식사대용 푸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스타벅스는 올해 2월 샌드위치와 샐러드 등으로 구성된 간단한 아침식 대용 푸드인 모닝박스를 선보인 바 있다. 

지난 8월부터는 점차 아침뿐만 아니라 점심, 저녁 시간대에도 식사대용 푸드에 대한 고객 수요가 늘어감에 따라 보다 폭넓은 시간대에 식사대용 푸드로 즐길 수 있는 밀 박스 5종과 샐러드 밀 박스 5종을 선보이며, 이후 매월 판매 성장세와 함께 출시 8개월만에 200만개 판매를 넘어섰다.


현재 스타벅스는 파스타, 샌드위치 등 다양한 구성으로 든든한 한끼 식사로 제격인 ‘햄 에그 크레페 밀 박스’, ‘바질 펜네 밀 박스’, ‘잉글리쉬 머핀 밀 박스’, ‘멕시칸 브리또 밀 박스’, ‘쉬림프 로제 파스타 밀 박스’와 가벼우면서도 다양한 영양소 섭취가 가능한 샐러드 타입의 ‘베이컨 포테이토 샐러드 밀 박스’, ‘브로콜리 에그 샐러드 밀 박스’, ‘로스트 비프 샐러드 밀 박스’, ‘쉬림프 코코넛 샐러드 밀 박스’, ‘로스트 치킨 샐러드 밀 박스’ 등 총 10종의 밀 박스를 운영하고 있다.

밀 박스를 주로 찾는 고객 연령층은 대부분 20-30대 젊은층이었으며, 특히 주택생활 상권에서 수요가 높은 다른 푸드와 달리 밀 박스는 오피스 상권에서의 판매 비중이 30%를 넘어서며, 상대적으로 오피스 상권에서의 밀 박스 소비가 활발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와 같은 데이터를 종합해 봤을 때, 바쁜 일상에 간단하면서도 영양소를 고루 섭취할 수 있는 식사대용 푸드로 한끼 식사를 해결하려는 20-30대의 젊은 직장인들 위주로 밀 박스 소비가 이루어지는 것으로 분석된다.

스타벅스 이은정 카테고리 푸드팀장은 “최근 혼밥 인구가 늘어나고 간단하게 식사를 해결하려는 고객층이 많아짐에 따라 간편하면서도 영양소가 풍부한 밀 박스가 주목 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건강한 식재료를 활용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푸드를 지속 개발해 스타벅스만의 다양한 푸드 경험을 전달하겠다”고 전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