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커피전문점 다이어리 전쟁… 올해는 어디서 받을까

기사공유
/사진=김경은 기자

올해도 커피전문점들의 '다이어리 전쟁'이 시작됐다. 스타벅스와 투썸플레이스, 커피빈, 할리스, 이디야 등 커피전문점에서는 2020년도 다이어리를 출시하며 적립, 할인 등 다양한 방식으로 프로모션에 나섰다. 

15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커피전문점 업체들은 매년 연말 다이어리 이벤트를 진행한다. 일정 수량 이상의 음료를 마시면 다이어리를 증정하는 방식이다. 당초 업체들은 충성 고객에 대한 감사의 의미로 다이어리를 제작, 증정했다. 하지만 수요가 늘자 '다이어리 마케팅'이 본격화됐다.

올해도 다양한 커피전문점에서 다이어리를 내놨다. 스타벅스는 지난달 29일부터 '스타벅스 플래너' e-프리퀀시 프로모션을 시작했다. 스타벅스 플래너를 받기 위해서는 오는 12월31일까지 e-프리퀀시를 통해 '토피 넛 라떼' 등 미션 음료 3잔을 포함해 총 17잔의 음료를 구매해야 한다.

2020 스타벅스 플래너는 이탈리안 프리미엄 다이어리 브랜드인 몰스킨과 협업했다. 그린, 라이트 블루, 퍼플, 핑크 총 4가지의 색상별로 디자인과 내지, 크기, 커버 소재 등을 다양하게 구성했다. 특히 올해 e-프리퀀시 이벤트는 스타벅스 플래너와 함께 펜 세트가 증정품에 새롭게 추가돼 눈길을 끌었다. 

2020 데일리키트. /사진=투썸플레이스

투썸플레이스는 라인프렌즈의 글로벌 캐릭터 'BT21'과 컬래버해 플래너, 데스크매트, 스케줄러, 모나미153볼펜 등으로 구성된 '2020 데일리키트'를 출시했다. 오는 12월31일까지 겨울 시즌 음료 2잔을 포함해 음료 16잔을 구매하면 2020 데일리키트를 무료로 받을 수 있다. 

할리스커피는 디즈니와 컬래버레이션한 다이어리 세트를 선보였다. 할리스는 플래너와 함께 틴케이스 또는 파우치를 구성해 총 4종으로 선보였다. 프로모션은 멤버십 앱을 통해 포인트를 적립하고 이를 플래너 교환권으로 교환하는 식으로 진행된다.

할리스커피 다이어리는 조기 완판이 예상된다. 할리스커피는 지난 1일부터 11일까지 2020 플래너 판매량 추이를 분석한 결과, 전년 대비 3배 증가했다고 밝혔다. 더불어 프로모션을 통한 증정 플래너 수량도 전년 대비 2배나 증가해 일부 매장에서는 품귀현상까지 빚고 있다고 밝혔다. 할리스커피에서 출시한 플래너 제품 중 최단 기간 가장 빠른 소진 속도다.



카페베네는 캘리그래피 작가 굳세나와 함께 '애국'을 앞세운 다이어리를 선보였다. 우리나라의 역사적인 기념일과 나라를 사랑하는 마음을 담아낸 이미지들을 삽입했다. 

커피빈 플래너는 총 6종으로 라지·미디움·스몰 등 세 가지 사이즈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라지 사이즈는 퍼플과 베이지, 미디엄 사이즈는 블랙과 핑크, 버건디, 스몰 사이즈는 퍼플 색상으로 구성하는 등 선택폭을 넓혔다.

커피빈 플래너 세트에는 플래너와 같은 색상의 워터드롭 텀블러가 포함돼 있다. 또 무료음료권 1장과 다이어리를 꾸밀 수 있는 스티커 2장, 부직포 주머니를 함께 제공해 선물용으로도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디야커피는 멤버십 애플리케이션 '이디야 멤버스'에서 이디야 카드를 7만원 이상 충전하는 고객 5000명 선착순으로 플래너, 캘린더, 볼펜, 와펜 등으로 구성된 플래너세트를 증정하고 있다. 특히 이디야커피는 '다꾸(다이어리 꾸미기)족'을 겨냥한 음료와 베이커리 모양의 와펜을 탈부착할 수 있도록 해 경품을 차별화했다.

배스킨라빈스는 '쿼터' 사이즈 이상을 구매할 경우 '2020 플래너 세트'를 3900원에 구입할 수 있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배스킨라빈스 '2020 플래너 세트'는 먼슬리 플래너와 탁상용 캘린더, 볼펜 등으로 구성됐다.

업계가 이처럼 다이어리 마케팅에 공을 들이는 이유는 다이어리가 고객을 매장으로 끌어오는 직접적인 유인책이 되기 때문이다. 뿐만 아니라 브랜드 친밀도를 높이는 간접효과도 있다. 다이어리는 1년 내내 곁에 두고 쓰는 제품이라서 고객이 브랜드에 쉽게 노출된다.

매출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 다이어리를 판매하는 11~2월이 커피전문점의 매출 성수기로 통할 정도다. 업계에서는 다이어리 열풍의 주역인 스타벅스의 11, 12월 매출이 다른 달보다 평균 20% 높을 것으로 본다.

업계 관계자는 “고객들이 다음 1년을 계획하고 준비할 수 있도록 도와드리자는 취지에서 다이어리 프로모션을 시작했다”며 “매년 다이어리에 변화를 주면서 고객을 만족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