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bhc치킨, 마케팅 운영위원회 … 가맹점과 본사의 공감대 형성으로

기사공유
대한민국 대표 치킨 프랜차이즈 bhc치킨이 마케팅 운영위원회 2019년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bhc치킨은 지난달 9월 30일 본사 교육장에서 마케팅 운영위원회 2019년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신규 운영위원에게 위촉패를 전달했다.

이날 마케팅 운영위원회는 향후 마케팅을 비롯해 신제품 개발, 브랜드 인지도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현장의 생생한 의견을 전달하게 되며 매장 운영의 전반적 사항을 본사와 적극 공유해 나갈 예정이다.

임금옥 대표는 인사말을 통해 “진정한 상생은 본사의 투명경영과 신뢰를 기반으로 가맹점들이 장기적이고 안정적으로 수익을 낼 수 있도록 하는 것”이라고 강조하며 “가맹점 의견을 수렴해 현장 중심의 마케팅이 될 수 있도록 위원회 활성화에 대한 노력을 계속 이어나갈 것이며 이를 통해 건강한 프랜차이즈 생태계 구축에 나서겠다”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임금옥 대표는 본사와 가맹점 본연의 역할과 책임(R&R)을 다시 한번 강조했다.
소비자의 트렌드에 맞는 신메뉴 개발과 적극적인 광고 및 홍보마케팅이라는 본사의 역할과 개발된 메뉴를 매뉴얼대로 조리하며 QCS와 영업시간 등 영업 규칙을 준수해 깨끗하고 안전한 먹거리의 맛있는 치킨을 고객에게 제공하는 가맹점의 역할을 충실히 하자는 것이다.

이에 운영위원들은 적극적으로 소통을 강화해 마케팅 운영위원회가 모범적인 상생모델로 자리 잡아 함께 상생하여 이를 바탕으로 소비자로부터 신뢰받는 브랜드로 더욱 공고히 할 것에 공감하며 각오를 다졌다.

이어진 회의에서는 마케팅 방안과 판촉행사 등에 대해 본사와 가맹점이 폭넓은 의견을 공유했다. 또 최근 매출이 증가세를 보이고 있어 밀려드는 주문량을 맞추기 위해 튀김 설비가 추가로 필요한 가맹점의 경우 가맹점의 매출 증대 및 비용 부담을 줄어주기 위해 일부 비용을 본사에서 지원하기로 했다.

bhc치킨 관계자는 “마케팅운영위원회가 현장의 생생한 의견을 전달해 주시고 올바른 방향성을 제시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며 “본사는 이를 적극 반영해 마케팅 운영위원회가 가맹점과 함께 하는 새로운 상생모델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