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국순당, ‘횡성한우축제’ 알리기로 지역 상생 앞장

기사공유
전통주 대표기업 국순당이 본사가 위치한 강원도 횡성군의 대표적인 지역축제인 횡성한우축제의 홍보를 위해 나선다.

국순당은 횡성한우축제 홍보 지원을 위해 대표적인 국민 약주 백세주 12만 병과 국순당 대표 막걸리 브랜드인 대박 20만 병 등 총 32만 병의 제품에 횡성한우축제 홍보 문구를 넣은 홍보 보조라벨을 부착하여 9월 초부터 전국에 유통하고 있다. 홍보 보조라벨에는 ‘제15회 횡성한우축제의 성공을 기원합니다.’라는 문구 등 횡성한우축제를 알리는 문구를 담고 있다.

국순당은 지난 2017년에 횡성한우 축제 공식 후원 협약식을 체결하고 3년째 꾸준하게 후원하고 있으며, 올해는 홍보 라벨 부착 제품을 기존 백세주 외에도 대박막걸리까지 확대하고 수량도 대폭 늘렸다.

문화체육관광부 지정 문화관광축제인 횡성한우축제는 올해 15회째 개최되며 오는 10월 2일부터 6일까지 강원도 횡성군 횡성읍 섬강 둔치 일원에서 진행된다.

백세주는 강원도 횡성에서 수확한 양조 전용 쌀 설갱미와 인삼, 구기자 등의 몸에 좋은 12가지 한약재 등으로 빚어, 순하고 부드러워 한우구이나 찜과도 잘 어울리고 백세주 특유의 감칠맛으로 횡성 한우 맛을 더욱 배가시킬 수 있어 환상의 어울림으로 평가받는다.

국순당은 강원도 횡성군 소재 기업으로 지역 축제 지원, ‘내고장-내일터’ 프로그램 참여, 지역민 우대 채용과 지역민 추천자 채용제도, 횡성 양조장 주변 생태계 교란식물 제거 등 지역사회와 상생을 위한 활동을 꾸준히 해 오고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