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윤석헌 "자영업자 경영컨설팅, 관계형금융 출발점 될 것"

기사공유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사진=임한별 기자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은행의 자영업자 경영컨설팅을 독려했다. 은행이 자영업자를 돕는 것은 관계형금융의 정착을 위한 유용한 출발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윤석헌 금감원장은 1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있는 '신한 SOHO 성공지원 강남센터' 개소식에 참석해 자영업자에 대한 내실있는 컨설팅 지원을 당부하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국내 자영업자는 6월 말 현재 685여만명으로 일자리의 25%를 차지하는 우리 경제의 중요한 축"이라며 "은행의 주요 고객으로 자리 잡을 수 있는 자영업자의 경영애로는 은행의 건전성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자영업자에 대한 경영컨설팅 실적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데 상권분석, 마케팅, 업종전환 등 다양한 형태의 컨설팅이 제공되고 자영업자들이 준비된 창업에 나설 수 있도록 7~8주 간의 장기 교육프로그램 지원도 이뤄지고 있다"며 "자영업자 경영컨설팅은 자영업자의 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 원장은 이날 신한은행 관계자 및 컨설팅 자문위원 등을 만나 경영컨설팅 지원체계와 컨설팅 성과 등에 대한 현장의 의견을 들었다. 또 컨설팅 지원 효과 및 자영업 종사자들의 애로사항 등도 청취했다.

새로 문을 여는 3곳의 '신한 SOHO 성공지원 센터'는 자영업자가 어려움에 처했을 때 해결방안을 처방해주는 응급상담체계의 역할을 한다.
이남의 namy85@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