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통계청, 광주·전남·북·제주 '경제 통계 조사' 실시

기사공유
호남지방통계청은 지역 경제에 대한 구조와 분포, 경영활동 실태 등을 파악하기 위해 오는 12일부터 9월 27일까지 광주·전남·전북제주의 약 6만 1000개 업체를 대상으로 1·2차에 걸쳐 '2019년 경제통계 통합조사'를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경제통계 통합조사는 중복조사 최소화로 사업체 응답부담을 경감코자 통계청에서 실시하는 9종의 경제통계조사를 동시에 진행하는 조사로, 올해 통합조사는 프랜차이즈조사, 법인·기업구조조사, 소상공인실태조사가 추가돼 보다 세부적인 경제구조 파악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조사결과는 조사별로 2019년 11월~2020년 1월에 공표할 예정이며, 산업별 구조변화, 산업연관표· 국민소득추계, 일자리 창출 등과 관련된 정부의 각종 경제정책 수립 및 평가, 연구기관·대학의 연구·분석 등에 활용된다.

문권순 호남지방통계청장은 "급변하는 경제·사회구조 변화에 대해 정부가 각종 경제정책을 올바르게 수립하기 위해서는 정확한 만든 통계가 뒷받침돼야 한다"면서 "정확한 통계작성은 조사대상처의 정확한 응답에서 시작되므로 대상으로 선정된 업체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정확한 응답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