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일좋은전람, 6월6일부터 서울무역전시장(SETEC)에서 '서울 창업박람회' 개최예정

기사공유

전국 창업박람회를 진행하는 주관사인 제일좋은전람이 오는 6월 6일부터 8일까지 학여울역 세텍(SETEC)전시장 전체 홀에서 '제18회 제일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in 서울'을 150업체 350부스규모로 개최한다.

2019 상반기를 중간 결산하는 오는 6월에 서울에서 진행되는 행사로 가맹본부와 예비창업자는 상반기를 돌아보고 하반기 창업 트렌드를 짚어볼 수 있어 창업을 준비하는 분들에게는 좋은 기회가 될 수 있다.

이번 창업박람회의 특징은 각 지역별 유망 프랜차이즈 본부들의 참여하여 외식업, 서비스업, 도소매업종 등 새로운 창업아이템을 볼 수 있는 기존 형식은 물론이고, 여기에 ‘가정 간편식 특별관’을 동시에 구성하여 프랜차이즈 본부들이 생산하는 가정 간편식 제품을 전시할 예정이다.

최근 1인가구의 증가로 혼밥, 혼술 등 가정 간편식 시장이 확대하는 상태에서 이번 ‘가정간편식 특별관’은 프랜차이즈본부에게는 새로운 시장을 열어주는 좋은 기회 및 개별 창업을 준비하는 예비창업자에게도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되어 업체 및 예비창업자의 많은 관심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제일좋은전람 관계자는 “’제18회 제일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in 서울’을 통해 창업박람회의 새로운 트렌드를 개척하여 프랜차이즈 창업 및 개별 창업을 준비하는 모든 창업자에게 안정적 창업을 지원할 수 있는 창업산업시장을 만들겠다” 며, “특히, 이번 특별관에서는 브랜드 사업성을 어필함은 물론 변화하는 외식트렌드의 중심 가정간편식(HRM)의 경쟁력을 함께 선보일 수 있는 기회로 해당되는 외식업 본부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란다” 라고 전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