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탐방우리들의 주변이야기, 이렇게하면 어떨까요? 성공과 실패의 노하우를 알려 드립니다.

죽이야기 봉선점, ”죽을 처음 먹어본 고객들 모두가 맛이 좋다고 큰 칭찬을 했습니다.”

기사공유
죽전문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죽이야기' 광주봉선점은 고객들의 맛에 대한 칭찬이 연일 계속해서 이어지고 있다.

“죽이야기 죽을 처음 드시는 고객들이 대부분 인데, 한분도 빠짐없이 모두 맛이 너무 좋다고 칭찬을 해 주셨습니다.
사실 저도 창업 전에 오랜 기간 꼼꼼하게 죽 집들을 비교하면서 창업 준비를 했었는데 저도 죽이야기 죽과 밥이 훨씬 맛이 좋아 창업을 하게 됐거든요. 전복죽은 물론이고 매생이죽도 큰 칭찬을 받았습니다. 볶음밥도 비빔밥도 그리고 육개장도 맛이 좋다고 좋아하십니다.”

광주봉선점 차선화 점주는 “처음에는 반제품으로 죽을 받아서 끓이는 줄 알았는데, 교육을 받고 장사를 시작해보니 모든 재료를 점주가 다듬고 정성을 들이도록 시스템이 되어 있더라구요. 그래서 더욱 죽이야기 창업에 만족을 하게 됐습니다"라며, "반제품을 받아서 죽을 만든다면 죽 맛이 제대로 나지 않는다고 생각했다.조금 시간이 걸려도 죽만큼은 점주가 정성스럽게 만드는 시스템이라 더욱 마음에 들었고, 그래서 죽이 맛있다고 평가를 받는 것 같습니다"라고 말했다.

죽이야기의 경우 반제품이 아니라 점주가 일일이 손으로 만들기 때문에 좋은 재료를 사용할 수밖에 없다.

봉선동은 광주에서도 최근 부동산으로도 가장 핫 했던 동네인데, 서울로 치면 강남구 같은 관심지역이다. 무등 파크맨션 단지 한복판에 위치해 있는데, 유안초등학교 왼쪽편이다. 봉선 삼익아파트와 봉선 모아아파트와도 가깝고 유안근린공원, 그리고 봉선한방병원근처에 있다.

차 점주는 “본사가 가맹점에게 잘해주는 점도 마음에 들었습니다.본사와 점주가 상생을 잘 해야 결국 고객에게 좋은 상품과 좋은 서비스가 만들어진다고 봅니다"라며 "광주지역 죽이야기 매장도 여러 곳을 돌았는데 다들 고객들의 맛에 대한 칭찬에 즐거워하고 본사에 대한 평판도 좋았습니다"라고 평했다.


끝으로 "이 동네가 나이 드신 분들도 많으셔서 너무 서두르지 않고 어르신들에게는 특히 좋은 맛뿐 아니라 편하게 드실 수 있는 서비스에 더욱 신경을 쓸 예정입니다. 동네상가 사장님들도 응원을 많이 해주셔서 힘이 납니다.
죽이야기 아이템이 동네랑 잘 어울려서 대박 날것이라고 이야기 해주십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