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소식각 업체 브랜드별 최신 뉴스와 동향을 전달해 드립니다.

올 설명절 bhc가 추천하는 귀포족을 위한 메뉴는?

기사공유
올해 첫 명절인 설날이 코앞으로 다가오고 있는 가운데 귀성을 포기하는 개인 혹은 가족단위의 ‘귀포족’이 늘어나고 있다. ‘귀포족’은 명절 연휴 기간 동안 아르바이트를 하거나 혼자만의 시간을 갖기 위해 집에서 편하게 명절을 보내고자 고향으로 내려가지 않는 사람들을 말한다.

귀포족이 점차 많아짐에 따라 이들이 명절 음식 대신 주로 찾는 먹거리에 대한 관심 또한 높아지고 있다.
명절 연휴 동안 혼자 집에 머무르는 솔로 귀포족에게는 배달을 통해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메뉴들이 인기다. 다양한 배달 메뉴 중 가장 즐겨 찾는 메뉴는 밥과 함께 먹을 수 있는 치킨이다.

치킨 프랜차이즈 bhc치킨의 ‘맛초킹’은 치밥(치킨+밥) 치킨 중에 눈에 띈다. 치밥용 치킨으로 대부분이 매운맛인 반면 맛초킹은 매우면서도 달콤 짭조름해 밥과 잘 어울린다는 평가다.
/ bhc치킨 제공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2015년 7월에 선보인 ‘맛초킹’은 숙성간장과 꿀은 넣어 만든 소스를 발라 위에 홍고추, 청양고추, 흑임자, 대파, 다진 마늘이 토핑 되어 짠맛, 단맛, 매운맛 등 다양한 맛을 지니고 있어 출시 이후 현재까지 1300만 개 이상 팔리는 등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한편, 별도의 명절 음식을 준비하기 어려운 가족단위 귀포족의 경우 명절 분위기를 느끼면서 동시에 가성비가 높은 외식 메뉴에 관심이 많다. 이들에게 어울리는 외식 메뉴로는 명절 선물로도 인기가 높은 소고기다.

소고기 전문점 ‘그램그램’은 주문한 양만큼 더 주는 ‘덤 마케팅’으로 가성비가 높은 것으로 유명하다.
착한 가격의 그램그램 메뉴 중 시그니처 메뉴는 단연 ‘소갈비살 3종 세트’이다. ‘소갈비살 3종 세트’는 갈빗살 본연의 맛을 살린 ‘생갈비살’을 비롯해 달콤한 양념으로 버무린 ‘달콤갈비살’, 매콤한 맛이 일품인 ‘매콤갈비살’ 등 3가지로 구성돼 다양한 입맛을 지닌 가족 외식 메뉴로 인기다.

등심, 안창살, LA갈비, 부챗살, 토시살 중 원하는 부위를 선택할 수 있는 ‘더줌’ 메뉴도 인기다. ‘더줌’은 5개 부위 중 선택 수에 따라 가격대가 달라 합리적인 소비를 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bhc치킨 관계자는 “올 설 명절은 연휴 기간이 짧아 고향을 찾지 못하는 사람들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비록 고향을 가지 못하더라도 국민 간식인 치킨과 함께 아쉬움을 달래고 의미 있는 설 연휴를 보내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