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비주얼 제품으로 찍심(心) 공략 … 2030세대의 눈을 사로잡아라!

기사공유
2030 젊은 소비자를 사로잡기 위해 사진 찍고 싶은 욕구, 일명 찍심(心)을 자극하는 비주얼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2030 세대는 트렌드에 민감하고 구매력을 갖춘데다 제품의 구매와 사용 경험을 SNS(사회연결망서비스)를 통해 확산하는 등 소비 트렌드를 이끄는 소비층으로, 식음료업계의 주요 타깃 소비자이기 때문이다.

업계에서는 이들의 취향을 반영한 비주얼을 강화하기 위해 앞장서고 있다. 생딸기 토핑으로 화려한 꽃을 연상시키는 음료, 미니 와인잔에 담긴 핑크빛 술 등 비주얼을 강화해 2030세대의 찍심을 불러 일으키고 제품에 대한 호기심을 유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 원재료의 산뜻한 컬러감과 비주얼을 살린 설향딸기 음료 눈길

겨울이 되면 생각나는 제철 과일이 있다. 바로 탐스러운 빛깔과 달콤새콤한 맛이 매력인 딸기가 주인공이다. 이에 각 외식 식품업계에서는 다양한 딸기 시즌의 메뉴들을 매년 초에 선보이곤 한다.

소자본 카페창업 커피전문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커피베이'가 선보인  ‘딸기 뿅뿅 프라노베’로 앙증맞은 비주얼과 합리적인 가격 그리고 그릭 요거트와 딸기의 달콤하고 상큼한 맛으로 매년 높은 판매고를 올리고 있는 시그니처 메뉴다. 

/ 커피베이 캡쳐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커피베이가 국내산 딸기와 그릭 요거트의 꿀 조합으로 매년 큰 사랑을 받았던 커피베이의 시그니처 음료 ‘딸기 뿅뿅 프라노베’를 비롯하여 쿠키&바닐라 쉐이크와 생딸기 당고로 작년보다 업그레이드된 ‘스윗 뿅뿅 프라노베’, 신선한 딸기와 부드러운 우유의 조합의 ‘딸기 뿅 라떼’, 제철 딸기를 듬뿍 넣은 ‘리얼 딸기 주스’, 생딸기와 싱그러운 민트가 어우러져 청량감이 가득한 ‘딸기 모히또’로 구성됐으며, 모두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할 만한 맛과 비주얼로 달콤한 봄이 느껴지는 것이 특징이다.

할리스커피는 최근 ‘싱그러운 설향딸기를 머금다’라는 콘셉트로 젊은 소비자들의 눈을 사로잡는 화려한 비주얼의 ‘설향딸기 메뉴’를 출시했다. 이번 딸기 시즌 메뉴는 눈 속에서 피어나는 향기로운 딸기라는 뜻의 ‘설향딸기’를 담은 메뉴로 딸기 비주얼을 극대화시킨 것이 특징이다. 

특히 신메뉴 중 하나인 ‘설향딸기플라워’는 만개한 꽃 모양으로 토핑된 설향딸기의 화려한 비주얼이 돋보이는 제품으로 출시하자마자 각종 SNS에 올라오는 등 주목 받고 있다.

◆ 큐브 케이스에 담긴 알록달록 컬러감과 다양한 맛의 볼 초콜릿, 2030세대 사로잡아

디저트업계에서도 구매력과 트렌드를 이끄는 2030세대 소비자들을 공략하기 위해 비주얼을 더욱 강화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디초콜릿커피앤드에서는 다양한 플레이버를 즐길 수 있는 볼 모양 초콜릿인 ‘볼 초콜릿’을 선보이고 있다. 디초콜릿커피앤드의 볼 초콜릿은 알록달록한 컬러와 세련된 케이스로 선물용으로도 제격이며 고급스러운 비주얼로 젊은 소비자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특히 해당 제품은 인기리에 종영된 TV드라마에서도 노출되며 사랑스런 비주얼 초콜릿으로 주목 받기도 했다. 비주얼과 맛 둘 다 잡은 초콜릿 제품으로 다가오는 발렌타인 데이의 선물용으로도 눈길을 끌고 있다. .

◆ 미니 와인잔으로 즐기는 핑크빛 술, SNS 타고 인기

주류업계에서도 비주얼 술이 인기다. 우리술 문화기업 배상면주가에서 선보이고 있는 ‘심(心)술’은 ‘와인잔에 즐기는 핑크빛 술’이라는 비주얼로 2030세대의 취향을 저격했다. 심(心)술은 주류 매장에서 약주임에도 미니 와인잔에 고급스럽게 즐길 수 있도록 플레이팅 되고 있어 맥주나 소주와는 차별화된 재미를 즐길 수 있다. 

/ 심술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또한 쌀을 기반으로 포도와 블루베리로 빚어 깊은 향과 새콤달콤한 맛, 고운 핑크빛 빛깔이 어우러져 SNS을 통해 주목 받고 있다.

페어링 되는 안주들도 기존 전통주 안주와는 차별화되게 핑거푸드 등 고급스러움을 더해 2030 소비자들이 SNS에 공유하고 싶은 욕구를 자극했다. 여기에 심술 난 당나귀가 그려진 독특한 라벨도 눈길을 사로 잡았다. 

‘심(心)술’은 알코올 도수에 따라 ‘심술7’과 ‘심술12’로 나뉘며, 알코올 도수 7도의 ‘심술7’은 톡톡 튀는 스파클링의 상쾌함과 과실의 달콤함을, 알코올 도수 12도의 ‘심술12’는 스위트 와인과 같은 자연의 풍부한 단맛을 음미할 수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