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린토피아, 빨래방 업계 최초 700호점 돌파 …전국적인 AS망을 활용한 차별화된 서비스가 경쟁력

기사공유
세탁 전문 기업 크린토피아(대표 이범택)가 충남 서산에서 빨래방 업계 최초로 700호점을 오픈했다.

충남 서산시 성연면의 신도시 서산테크노밸리에 위치한 700호점은 기존 ‘세탁편의점’과 ‘24시간 코인빨래방’의 장점만을 모은 세탁멀티숍이다. 여타 빨래방과 달리 점주가 상주하는 유무인 결합 시스템이기 때문에 물빨래부터 드라이클리닝까지 한 곳에서 편리하게 이용 가능하다.

/ 크린토피아 700호점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크린토피아는 2009년에 세탁멀티숍 1호점을 개점한 이래 가파른 성장세를 보여왔다. 지난 한 해 동안 203개의 코인빨래방을 출점하는 최다 기록을 달성했으며, 2017년 출점 매장 수와 대비해 150% 가량 증가하며 세탁 프랜차이즈 시장 선두 기업으로서의 입지를 다졌다.

국내 빨래방 업계 1위 크린토피아는 본사가 가진 노하우와 전국적인 AS망을 활용해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스페인, 미국, 일본에서 제조사의 기계 교육을 받은 AS전담 조직이 전국적으로 운영되어 신속한 기계 관리를 받을 수 있다.

세탁편의점 창업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크린토피아' 관계자는 “미세먼지, 한파 등이 심해지고 라이프스타일이 변화하면서 빨래방 이용에 대한 인식이 긍정적으로 변화했다”라며, “세탁 서비스 이용자와 점주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