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촌치킨, KLPGA 프로골퍼 김해림과 팬클럽 주최 봉사활동에 치킨 150여 인분 지원

기사공유
치킨 프랜차이즈 교촌에프앤비㈜가 지난달말 ‘교촌 허니 레이디스 오픈’ 우승자 프로골퍼 김해림(삼천리, 30)이 함께한 사회공헌 활동에 치킨을 후원했다.

이번 후원은 KLPGA 프로골퍼이자 ‘교촌 허니 레이디스 오픈’ 우승자인 김해림이 참여한 봉사활동에 함께 하고자 진행됐다. 프로골퍼 김해림은 지난 29일 전북 익산에 위치한 아동복지시설 시온육아원(원장 고경숙)에서 봉사활동을 했으며, 교촌은 150여 인분의 치킨을 후원했다.


프로골퍼 김해림과 팬클럽 해바라기(회장 이희진, 전북지역장 고한주)가 함께한 이번 행사에는 보육원생, 자원봉사자 등 총 100여 명이 참여했으며, 교촌치킨에서 마련한 치킨 소스 바르기 체험 및 시식 행사가 진행됐다.

교촌과 남다른 인연을 이어오고 있는 김해림 선수는 교촌에프앤비㈜에서 주최하는 KLPGA투어 ‘교촌 허니 레이디스 오픈’에서 지난 2016년부터 3년 연속 우승, 동일 대회 3연패라는 대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시온육아원은 1956년 설립된 이래 부모의 양육이 어려운 아이들을 보호하는 아동복지 전문기관으로 김해림 선수가 2016년부터 3년째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는 곳이다.

교촌치킨 관계자는 “교촌 허니 레이디스 우승으로 인연이 깊은 김해림 선수의 좋은 뜻을 함께하고자 이번 행사에 후원을 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모두가 함께 어우러지는 진정한 스포츠 정신을 기반으로 우리 사회를 위한 공헌 활동을 펼쳐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교촌에프앤비㈜는 KLPGA투어 ‘교촌 허니 레이디스 오픈’ 매 대회마다 기부금을 적립하고 선수들과 함께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는 것으로도 널리 알려져 있다. 경기장 내 ‘허니 기부존’을 마련하고 선수들의 공이 해당 구역에 안착할 때마다 일정 금액을 적립해 대회기간동안 총 2,660만원의 후원금을 전달하기도 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