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새로운 모임 트렌드 ‘홈스토랑’, 닭강정부터 케이크까지

기사공유
12월만 되면 고가의 시즌 메뉴만 주문 가능한 레스토랑 대신, 취향에 맞는 소품들로 실내를 장식하고 레스토랑 못지 않은 메뉴 선정과 플레이팅으로 아늑하지만 합리적인 연말 분위기를 내는 이른바 ‘홈스토랑(Home + Restaurant)’트렌드다. 

‘홈스토랑’ 트렌드는 집을 레스토랑처럼 꾸미고, 멋지게 잘 차린 음식을 즐기는 트렌드를 지칭하는 말로, 최근의 모바일 배달 앱 시장이나 가정간편식(HMR) 시장의 성장이 홈스토랑 트렌드를 뒷받침하고 있다. 

연말 모임에서 맛있는 음식은 빠질 수 없다. 하지만 여럿이 먹을 많은 양의 음식을 직접 만드는 일은 생각보다 쉽지 않다. 이럴 땐 배달 메뉴들에 주목해보자. 최근 많이 등장한 배달 전용 앱을 활용하면 빠르고 간편하게 다양한 종류의 메뉴들을 주문할 수 있다. 주문한 음식을 접시에 예쁘게 옮겨 담기만 하면 나만의 홈스토랑이 완성된다.

캐주얼 한식 배달 전문 브랜드 스쿨푸드 딜리버리는 올 연말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할 홈스토랑 메뉴로 ‘타마고 야끼소바’와 ‘모짜렐라 스팸 계란 마리’를 제안한다.

‘타마고 야끼소바’는 도톰하게 삶은 면발에 큼지막한 치즈 소시지와 수분감 촉촉한 계란후라이를 얹어낸 일본식 정통 볶음면이다. 여기에 양배추, 쪽파, 생강 등 다양한 야채를 넣고 특제 소스와 함께 볶아 달달하고 고소한 맛을 낸다.

스쿨푸드 딜리버리의 시그니쳐 메뉴인 ‘모짜렐라 스팸 계란 마리’ 역시, 일반 김밥 대비 사이즈가 작아 여럿이서 나눠 먹기 좋은 핑거푸드 메뉴로 좋다. 

짭쪼롬한 스팸 한조각을 넣은 마리 김밥에 모짜렐라 치즈와 계란옷을 입혀 고소한 풍미를 더했으며 주문 즉시 철판에서 계란을 말아내는 스쿨푸드 딜리버리만의 노하우로 부드럽고 촉촉한 식감을 자랑한다. ‘타마고 야끼소바’와 ‘모짜렐라 스팸 계란 마리’는 배달의 민족과 요기요 앱, 그리고 네이버 주문하기 서비스를 통해 주문할 수 있다.

국민 간식 치킨을 한입 크기로 즐길 수 있다면 어떨까? 

/ 가마로강정 (사진=강동완 기자)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닭강정 전문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가마로강정'의 달콤한 강정은 데리야끼풍 소스로 달콤하게, 남녀노소 모두가 함께 즐기기에 좋다. 또 매콤한 강정은 청양고추와 함께 매콤한 소스로 버무린 옛날 전통의 맛으로 홈파티에 제격이다.

가마로강정은 열전도율이 높은 가마솥에서 튀겨내어 더욱 바삭한 맛과 함께 소화율이 뛰어난 쌀가루반죽으로 뛰어나다. 밀가루반죽에 비해 낮은열량과 쌀가루를 이용하여 차별화된 바삭한 식감을 자랑한다.

가마로강정은 일반 치킨전문점과 다른 차별화된 메뉴구성으로 창업시장에서도 주목받고 있다. 자세한 가맹문의는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치킨 프랜차이즈 BBQ는 연말을 맞아 치킨을 팝콘처럼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올치팝’ 3종과 ‘쉐킷쉐킷 치킨’ 2종을 출시했다.

올치팝 3종은 순살 치킨을 컵에 담아 팝콘처럼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기존 자사 메뉴인 꼬꼬컵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한 것으로 치킨 조각의 크기가 커져 풍성한 통살의 식감을 느낄 수 있다. 

함께 출시된 쉐킷쉐킷 치킨은 전용 봉투에 치킨과 시즈닝을 뿌려 흔들어 먹는 신개념 치킨이다. 두 가지 메뉴 모두 먹기 좋은 크기의 순살 치킨을 가볍게 즐길 수 있어 홈스토랑 메뉴로 추천한다.

연말 홈스토랑 분위기를 연출하는 데에는 화려한 케이크 만한 것이 없다. 하지만 케이크를 깜빡했더라도 당황하지 말 것. 파리바게뜨의 파바딜리버리 서비스를 이용하면 크리스마스 케이크도 배달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파리바게뜨는 최근 크리스마스를 맞아 '초코하우스 라이팅&캐롤' 케이크를 출시했다. 

초코하우스 라이팅&캐롤 케이크는 초코 스폰지와 초코 크림이 어우러진 집 모양의 이색 케이크로, 반짝이는 불빛이 들어오는 크리스마스 트리에서 즐거운 캐롤 사운드가 울리는 것이 특징이다. ‘초코하우스 라이팅&캐롤’ 케이크를 비롯한 파리바게뜨의 케이크 메뉴는 해피포인트 앱의 해피오더나 카카오톡 주문하기, 주문앱 요기요를 통해 배달 주문할 수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