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을 담은 쇼핑 놀이터… '롯데 프리미엄 아울렛 기흥점' 오픈

기사공유

롯데프리미엄아울렛 기흥점 사진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롯데 프리미엄 아울렛 기흥점’이 문을 연다.

롯데쇼핑은 오는 6일 경기 용인시 기흥구 고매동에 ‘프리미엄 아울렛 기흥점’을 오픈한다고 5일 밝혔다. 프리미엄아울렛 기흥점의 콘셉트는 ‘자연을 담은 쇼핑 놀이터’다. 주변에 상업시설이 없고 자연 경관이 뛰어나다는 이점을 살려 기존 상업형 아울렛에서 벗어나 가족과 함께 휴식할 수 있는 쇼핑공간으로 조성했다.

프리미엄 아울렛 기흥점의 경우 동탄 신도시, 수원, 분당까지 30분내 접근이 가능하며 서울, 경기권에서 60분 이내 접근이 가능해 많은 고객 수요를 예상한다. 규모는 부지면적 15만㎡(4만5000평), 연면적 18만㎡(5만3000평), 영업면적 5만㎡(1만5000평)에 달하며 명품부터 리빙까지 약 300여개 브랜드를 선보일 예정이다. 


롯데프리미엄아울렛 기흥점 피크닉가든
기흥점은 지하 2층부터 2층까지 총 4개층으로 이뤄졌다. 지하 2층에는 ‘코치’, ‘마이클코어스’ 등의 해외 명품과 ‘타임’, ‘마인’, 산드로’, ‘마쥬’ 등의 주요 컨템포러리 의류가 들어서며, 지하 1층은 ‘보브’, ‘시스템’, ‘듀엘’ 등의 영캐주얼 상품군과 구두, 피혁 매장으로 구성된다.

1층에는 아웃도어, 아동, 스포츠 전문관으로 데상트, 언더아머 등 스포츠 브랜드 11개 매장과 ‘내셔널지오그래픽’, ‘디스커버리’, ‘노스페이스’ 등 12개의 아웃도어 매장 그리고 ‘파리게이츠’, ‘마크앤로나’ 등 18개의 골프 브랜드가 들어선다. 최상층부인 2층은 중국 마라탕 전문점 ‘홍리 마라탕’, 두부 요리 전문점 ’만석장’ 등 13개의 식당가 매장과 라이프스타일 서점, 토이저러스, 키즈 카페 등 체험형 컨텐츠로 꾸며진다. 

프리미엄 아울렛 기흥점은 아시아 최대 규모인 2000 m²(600평)의 ‘나이키 팩토리 아울렛’ 매장 및 세계 최초 ‘라코스테’ 팩토리 매장을 선보이며 골프 8학군 용인 지역 특색을 살린 골프 용품 전문 체험형 매장인 ‘골프존 마켓’, 인도어, 아웃도어 라이프스타일 상품 편집샵인 ‘엘큐엘(Le Quartier Latin)’ 매장 등을 선보인다. 


롯데프리미엄아울렛 기흥점 피크닉가든
내부 컨텐츠도 기존 아울렛과는 차별화를 뒀다. 롯데에서 20억을 투자한 유통업계 최초 463.4㎡(140평) 규모의 ‘실내 서핑샵’, 8억을 투자해 만든 660㎡(200평) 규모의 ‘숲 모험 놀이터’, 660㎡(200평) 규모의 ‘펫파크’ 뿐만 아니라 자연 경관이 보이는 우수한 그린뷰 조망의 레스토랑, 카페 등 유명 ‘F&B’ 를 대거 확충했다. 

롯데아울렛 노윤철 영업본부장은 “아울렛 기흥점의 경우 주변에 상업시설이 없고 자연 경관이 뛰어난 점을 이용, 기존과는 차별화된 컨텐츠를 갖춘 자연친화형 아울렛으로 설계했다”며 “1차 상권(10㎞ 이내 또는 반경 30분 이내 거리)인 동탄, 용인, 수원 지역 내에 약 250만명이 거주하고 있고 연간 5백만명 이상 방문할 것으로 예상돼 지역 상권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