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교촌치킨 '갑질'에 분노한 여론… 불매운동 움직임

기사공유
교촌치킨 갑질./사진=조선비즈 영상 캡처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국내 1위 치킨 프랜차이즈 교촌치킨이 갑질 논란에 휩싸였다. 누리꾼들은 불매운동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25일 한 매체는 권원강 교촌치킨 회장의 6촌 동생이자 교촌에프앤비 상무인 권모씨(39)가 직원에게 폭행을 가하는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을 보면 권씨가 직원들에게 다가가 쟁반을 내려치며 위협을 가하고 있다. 권씨는 말리는 직원의 멱살을 잡고 제지하는 또 다른 직원을 내동댕이치기도 한다.
  
네이버 댓글./사진=네이버 실시간 검색 캡처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한목소리로 교촌치킨을 비난하고 있다.

누리꾼 warr***는 “임원이면 직원에게 저렇게 해도 되는 건지. 교촌 잘가라”라며 불매 의사를 밝혔다. 해당 댓글은 1607개의 동의와 12개의 반대를 받았다.

또 누리꾼 불꽃*****는 “교촌 아웃. 다시는 안시킨다”며 비슷한 반응을 보였는데 해당 댓글은 1178명의 동의와 3명에게 반대를 받았다. 이 외에도 많은 누리꾼들은 "불매운동 합시다", "안먹어야겠네" 등 쓴소리를 날리고 있다.

친인척 경영을 비꼬는 누리꾼도 있었다. gur****는 “이름 바꿔라 육촌치킨으로”라며 회장의 6촌인 권씨를 지적하기도 했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83 %
  • 17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