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식약처, '세균발견' 런천미트에 "판매중단·회수조치"

기사공유
런천미트./사진=머니투데이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런천미트'에서 세균이 발견돼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가 판매중단 및 회수 권고 처분을 내렸다.

식약처는 대상 천안공장에서 2016년 5월 제조된 청정원 런천미트가 정부수거 검사 결과 세균 발육으로 부적합 판정을 받았다고 23일 밝혔다.

식약처는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의 경우 섭취를 중단하고 구입처에서 반품하라고 권고했다. 해당 제품은 2016년 5월17일 제조돼 유통기한이 2019년 5월15일까지인 런천미트다. 제조사인 대상은 즉시 판매중단 및 회수, 반품 조치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회수 조치와는 별도로 세균 검출에 대해서는 자체적으로 조사를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대상은 "런천미트 등 캔햄의 경우 멸균제품이어서 세균이 나올 수 없는 데다 생산한지 2년이 넘은 제품이어서 생산과정에서 세균이 들어갔다면 이미 제품이 상했어야 했다"며 세균 검출과정에 대해 의문을 표시했다. 이에 따라 어떤 과정을 통해 세균이 나왔는지를 집중 조사할 예정이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