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트랜드비자트랜드와 최근업계이슈를 심층분석 소개합니다.

황교익, '백종원 저격' 논란에 "맛 테스트 의미 없다"

기사공유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사진=뉴스1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씨가 2일 페이스북에 게시한 글이 ‘백종원 저격 논란’으로 번지며 온라인상에서는 가타부타 설전이 벌어지고 있다. 이에 황씨는 이날 오후 관련 내용을 다룬 칼럼을 페이스북에 올리며 자신이 비판을 가한 이유를 설명했다.

황씨는 이날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골목식당)에서 진행된 ‘막걸리 테스트’를 비판하는 글을 올렸다. 지난달 26일 방영된 ‘골목식당’에서 백종원은 막걸리 가게를 운영하는 젊은 사장의 내공을 시험하기 위해 12종의 막걸리를 놓고 블라인드 테스트를 진행했다.

황씨는 이 장면을 캡처한 사진을 게시한 뒤 “방송에서 이랬다고요? 아무리 예능이어도 이건…. 전국에 막걸리 양조장 수가 얼마나 되나요? 저도 꽤 마셔봤지만 분별의 지점을 찾는다는 게 정말 어렵습니다”라고 적었다.

이어 “한 양조장의 막걸리도 유통과 보관상태에 따라 맛이 제각각”이라면서 12개의 막걸리 브랜드를 미리 알려줬어도 ‘신의 입’이 아니고서는 정확히 맞힐 확률은 매우 낮다고 지적했다.

이 게시물은 백종원 저격, 디스 등으로 온라인상에 퍼지며 논란의 불씨를 키웠다. 이를 의식한 듯 황씨는 이날 오후 관련 칼럼을 소개하며 자신이 비판하고자 한 지점을 명확히 설명했다.

황씨는 방송 대신 명욱 전통주갤러리 부관장이 쓴 칼럼을 봤다면서 “칼럼에 방송 내용에 대한 자세한 묘사가 나온다. 오늘 오전에 다시보기를 해서 방송을 봤다. 방송을 보니 더 가관이었다. 이 칼럼이 틀리지 않았다. 명욱씨 말에 나는 동의한다”고 말했다.

황씨가 소개한 글은 명욱 부관장이 쓴 칼럼 ‘백종원 말이 맞을까? 막걸리집 사장 말이 맞을까?’로 ‘골목식당’에서 백종원과 막걸리가게 사장 사이에 벌어진 논쟁을 정리한 것이다. 

명 부관장이 말한 바를 막걸리 테스트에 한해 살펴보면 “취지는 좋으나 개인적으로도 일부 특징이 있는 막걸리를 제외하고는 알아맞히기는 힘든 부분”이라며 “막걸리는 생이라서 계절에 따라, 또 그날그날의 컨디션에 따라 맛이 달라지기 때문이다”고 지적했다. 

이어 “신이 준 재능이 있다면 알아맞힐 수 있다. 중요한 것은 못 맞힌다고 해서 그가 막걸리를 모른다거나 아집만 있다고 폄하해서는 안 된다는 것”이라며 "방송을 위해 젊은 사장의 철학을 매도해도 안된다"고 덧붙였다.

나아가 막걸리 맛을 획일화시킬 필요는 없다면서 "(젊은 사장의 막걸리를) 일반 막걸리와 차별점이 없다고 폄하했지만 그것들과 비교 시음하며 남은 차별점마저 버리고 결국 따라 하라는 뜻이 됐다"고 준엄한 비판을 가했다.

황교익 페이스북 캡처


이 같은 얘기가 나온 이유는 막걸리가게 사장이 테스트에서 자신이 만든 막걸리를 한번에 찾아내지 못했고 백종원이 “이것도 웃기는 거다. 자기 막걸리는 찾는데 몇번을 먹냐”고 질타했기 때문이다.

이후 사장이 자신의 막걸리를 찾아내자 백종원은 “이걸 왜 못 알아보냐. 처음 먹어보자마자 딱 알겠는데. 밀 막걸리다”고 말했다.

황씨도 이 지점을 비판하며 아무리 예능이어도 전국의 막걸리 맛을 맞히는 건 말이 안된다며 비판을 가한 것으로 보인다. 

그러면서 한때 '맛을 구분하는 프로그램' 출연 제의를 많이 받았다며 '맛 테스트'에 대한 얘기를 꺼냈다. 그는 그런 제의가 올 때마다 "인간의 감각으로 이를 분별하는 것은 어렵습니다. 또 그것을 분별했다고 특별난 의미가 있는 것도 아닙니다. 전 그런 거 안 합니다"라고 대답했다고 말했다.

이어 "똑같은 메주로 똑같은 조건에서 각각 천일염과 정제염으로 담근 장류를 테이스팅한 적이 있다"며 "참석자들은 절반은 맞고 절반은 틀렸다. 그냥 운으로 맞히는 수준이었다. 전통장류를 오랫동안 담가왔던 ‘전문가’도 이 둘을 구별하지 못했다"고 전했다.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캡처
강영신 lebenskunst@mt.co.kr  | 

안녕하세요 머니S 강영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 0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