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르다 김선생, 신메뉴 ‘가락떡볶이’ 인기! 열흘 만에 1만 그릇 돌파!

기사공유
프랜차이즈 프리미엄 김밥 브랜드 바르다김선생이 지난 8월 내놓은 신메뉴 ‘가락떡볶이’가 인기 고공행진을 보이고 있다.

바르다김선생은 가락떡볶이가 출시 후 열흘 만에 1만 그릇 판매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전국 바르다김선생 매장에서 하루에 1천 그릇꼴로 판매된 셈이다.
/ 바르다김선생 제공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이 같은 인기의 요인으로 바르다김선생은 가락떡볶이가 푸짐하고 먹음직스러운 비주얼과 함께 많은 소비자들이 좋아하는 김밥과 떡볶이 조합을 완성시켜주기 때문으로 보고있다.

가락떡볶이는 바르다김선생이 이번에 처음 선보이는 떡볶이 메뉴로, 브랜드의 주 메뉴인 김밥과 찰떡궁합을 이룰 수 있는 차기 스테디셀러를 겨냥한 제품이다. 탱탱하고 쫄깃한 식감의 가락떡과 매콤한 양념의 조화가 일품이다.

바르다김선생 관계자는 “출시 기념 프로모션이나 쿠폰 발행 등 이벤트 진행 없이 순수 매장 판매량으로 이 같은 수치를 보인 것은 매우 고무적인 성과”라며 “앞으로도 가맹점의 수익을 창출해주고 소비자들의 다양한 입맛도 만족시킬 수 있는 메뉴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