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정보알아야할 비지니스 종합정보 뉴스를 소개합니다.

8월 소비자물가 1.4%↑… 폭염에 농산물 가격 '껑충'

기사공유
소비자물가가 11개월 연속 1%대 상승률을 유지했다.

통계청이 4일 발표한 '8월 소비자물가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소비자물가지수는 104.91로 전년동월대비 1.4% 상승했다.

소비자물가지수는 지난해 9월 2.1%에서 10월 1.8%로 낮아진 이후 11개월째 1%대에 머물고 있다. 품목별로는 농축수산물이 전년보다 3.5%로 올라 전체 물가를 끌어올렸다.

폭염과 폭우가 잇따르면서 농산물 가격은 1년 전보다 7% 올랐다. 품목별로는 시금치, 양배추, 배추, 수박, 무, 파, 상추 등이 전달에 비해 크게 올랐다.

전년동월대비로는 쌀, 고춧가루, 수박, 복숭아 등의 가격이 올랐고 전기·수도·가스는 7~8월 누진제 구간 조정에 따른 한시적 효과로 1년 전보다 8.9% 내렸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목록